"PL 올해의 선수 후보에 로드리가 없다고?" 팀 동료 후보 제외 소식에 '충격' 

입력
2024.05.14 23:55
사진=게티 이미지

[포포투=김용중]

에데르송이 로드리가 프리미어리그(PL) 올해의 선수 후보에 없는 것을 보고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맨체스터 시티는 15일 오전 4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훗스퍼 스타디움에서 토트넘 훗스퍼와 2023-24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PL) 34라운드 순연 경기를 치른다. 맨시티는 승점 85점으로 리그 2위, 토트넘은 63점으로 5위에 위치해 있다.

글로벌 매체 'ESPN'은 14일(한국시간) "에데르송은 로드리가 PL 올해의 선수 후보에 들지 못한 일은 용납할 수 없는 일이라고 말했다"라고 보도했다.

로드리는 맨시티의 '승리 요정'이다. 그가 출전한 최근 리그 48경기에서 패배하지 않았다(39승 9무). 이번 시즌 기록한 3번의 패배는 그가 징계로 출전하지 못했을 때 기록했다. 로드리의 팀에서의 영향력을 알 수 있다.

펩 과르디올라 감독 전술의 핵심이다. 중원에서 볼을 배급하고 좌우 방향 전환도 빠르게 진행한다. 이번 시즌 리그에서만 2,757분 출전하며 팀 내 최다 출전 시간을 기록하고 있다. 그의 활약에 힘 입어 맨시티는 선두 아스널보다 한 경기를 덜 치른 채 승점 1점 차로 2위를 달리고 있다. 남은 경기를 모두 승리한다면 자력으로 우승을 차지할 수 있다.

놀라운 영향력이다. 하지만 프리미어리그가 발표한 올해의 선수 후보에는 그의 이름이 없었다. 필 포든, 엘링 홀란, 알렉산더 이삭, 마틴 외데가르드, 콜 팔머, 데클란 라이스, 버질 반 다이크, 올리 왓킨스가 8명의 후보로 선정됐다.

로드리의 팀 동료 에데르송은 이 선택에 의아함을 품었다. 그는 "로드리가 없다는 것을 받아들일 수 없다. 그의 기록을 보면 후보에 그가 없다는 일이 터무늬 없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선수 지명에 어떤 기준을 사용하는지 모르겠지만 이 상을 수상하기 위해 경쟁하는 좋은 선수들도 있다. 나는 로드리가 훌륭한 후보라고 생각하지만, 그의 이름은 없다"라고 말하며 아쉬움을 나타냈다.

한편으로는 다른 팀 동료를 응원하기도 했다. "포든을 응원할 것 같다. 그는 엄청난 시즌을 보내고 있다. 우리를 많이 도왔다"라고 말하며 포든을 칭찬했다.

<저작권자 Copyright ⓒ 포포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물병 투척 관중 출입 금지 징계
  • 아탈란타 유로파리그 우승
  • 콤파니 뮌헨 감독 구두 합의
  • 댈러스 1차전 승리
  • 페이커 초대 전설의 전당 헌액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