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벌X형사' 최동구, 연극 연출가 변신…극단 나인 창단→'화양리 브라더스' 주연

입력
2024.07.11 18:00
 최동구. 제공| 해와달엔터테인먼트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배우 최동구가 영화 '범죄도시3'와 드라마 '재벌X형사'의 연타석 흥행에 이어, '연극 연출가'로 변신해 관객들을 맞는다.

'범죄도시3'와 '재벌X형사', 넷플릭스 '선산', '황야' 등 다양한 작품에서 활약하며 대중들에게 눈도장을 찍은 배우 최동구가 연극 연출가로 새출발을 알린다.

최동구는 새롭게 결성한 극단 나인의 창단 공연 '화양리 브라더스'로 오는 7월 25일부터 8월 4일까지 무대를 올린다. '화양리 브라더스'의 총연출뿐만 아니라, 주인공 신재하 역으로 직접 공연에 오르며 다재다능한 매력을 뽐낼 예정이다.

극단 나인의 창단극 '화양리 브라더스'는 자신들의 '정신적 지주' 큰형의 기일마다 모이던 연극영화과 4인이 10주년 기일에 모여 벌어지는 일을 담는다. 10년의 세월을 겪으며 각자의 위치에서 하루하루 살아오던 이들은 환하게 웃고 있는 큰형의 영정사진 앞에서 지금까지 쌓아온 감정을 폭발시키게 된다. "가슴이 쿵쿵 뛰는 일을 하라"는 주제 속, 청춘들의 이야기를 생동감 넘치게 담아내며 관객에게 꿈과 희망에 관한 메시지를 안긴다.

극중 세국대학교 연극영화과 4인에 캐스팅된 배우들의 면면도 흥미롭다. 신재하 역으로는 연출자 최동구를 비롯해, 최근 드라마 '커넥션'으로 이슈를 모은 도건우가 더블 캐스팅됐다. 박시현 역에는 드라마 '복수해라', '구해줘'로 주목도를 높인 장유상과 '순정복서', '글로리데이'에 출연한 김희찬이 낙점됐다. 이 밖에도 배우 강현우, 박홍민, 손원익, 최용준 등 다양한 장르에서 활약한 화제만발 '라이징 스타'들이 총출동해 내공 가득한 열연을 이어나갈 예정이며, 예술 감독으로는 세종대학교 영화예술학과 라경민 교수가 함께 한다.

최동구는 "오랫동안 염원하던 극단 창단을 비롯해, 연극 무대로 돌아오게 돼 감개무량하고 행복한 마음"이라며 "'화양리 브라더스'를 찾아주시는 관객분들이 요즘의 현실과 맞닿아 있는 공연 내용과 함께, 모두의 가슴 속에 살아 있는 '꿈'에 관한 이야기를 접하며 새로운 에너지를 얻고 가셨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전했다.

최동구가 연출, 출연하는 '화양리 브라더스'는 오는 25일부터 8월 4일까지 열린극장에서 공연된다. 인터파크를 통해 11일 오전 9시부터 온라인 예매가 가능하다.

<저작권자 Copyright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레이예스 끝내기 만루홈런
  • KT 키움전 8연승
  • LG 3연승
  • 포항 코리아컵 4강 진출
  • 나성범 만루홈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