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담할게 있고 안 할게 있지"...클롭, 생방송 인터뷰 도중 분노 폭발

입력
2023.12.07 20:32
수정
2023.12.07 20:32


[인터풋볼] 이종관 기자 = 위르겐 클롭 감독이 생방송 인터뷰 도중 분노를 표출했다.

리버풀은 7일 오전 4시 30분(한국시간) 영국 셰필드에 위치한 브래몰 레인에서 열린 셰필드 유나이티드와의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PL) 15라운드에서 2-0으로 승리했다. 이날 경기 승리로 리버풀은 승점 34점과 함께 선두 아스널을 2점 차로 추격했다.

리버풀은 4-3-3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코디 각포, 모하메드 살라, 루이스 디아즈, 도미니크 소보슬러이, 알렉시스 맥 알리스터, 엔도 와타루, 조 고메즈, 반 다이크, 이브라히마 코나테, 트렌트 알렉산더-아놀드, 퀴빈 캘러허가 선발로 출장했다.

치열한 공방을 주고받던 양 팀, 선제골을 기록한 건 리버풀이었다. 전반 37분, 아놀드가 처리한 코너킥을 반 다이크가 발로 밀어 넣으며 리드를 잡았다. 그렇게 전반은 1-0 리버풀이 앞선 채 종료됐다.

선제 실점을 허용한 셰필드는 후반전에 들어 더욱 적극적으로 공격에 나섰다. 하지만 반 다이크를 필두로 한 리버풀의 수비진은 쉽사리 흔들리지 않았고 결국 후반 추가시간 소보슬러이가 추가 득점에 성공하며 경기는 2-0 리버풀의 승리로 종료됐다.

사건의 시작은 거기서부터였다. 경기 후 클롭 감독은 '아마존 프라임 비디오'와의 생방송 인터뷰를 진행했다. 그리고 '아마존 프라임 비디오'의 패널인 마커스 버클랜드가 다가오는 주말에 치러지는 크리스탈 팰리스전을 두고 "클롭이 가장 선호하는 킥오프 시간"이라고 표현한 것이 그 문제였다. 클롭 감독이 과거부터 주중 경기를 치르고 난 후 토요일 이른 시간에 주말 경기를 치르는 것에 대해 지속적으로 불평을 해왔기 때문이다.

버클랜드의 발언을 들은 클롭 감독은 곧바로 분노를 표출했다. 그는 "그것에 대해 농담을 하다니 정말 용감하다"라며 직접적으로 버클랜드를 비판했다. 또한 "당신이 축구계에서 일하고 있다는 것을 알고 있기에 나는 당신에게 이것에 대해 다시 한번 설명할 이유가 없다. 당신이 그것을 농담거리로 삼는다면 당신은 무식한 것이다"라며 그와 논쟁을 벌였다.

이어 클롭 감독의 발언을 들은 버클랜드가 곧바로 "무례하게 굴려는 의도는 없었다"라고 설명하자 클롭 감독은 "이미 그렇게 했다. 하지만 괜찮다. 당신은 원하는 대로 말할 수 있다. 나는 내가 원하는 말을 할 수 없다. 그것은 정말로 다른 얘기가 될 것이다"라며 받아친 것으로 드러났다.

<저작권자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키톡 21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 뀨덕선
    경기는 경기일 뿐 상대팀 수장을 화나게 하지는 말자
    2달 전
  • 수성동탑
    농담 은 농담일때 농담이디ㅡ 상대가안받아주면 그건 놀림이다
    2달 전
  • 마데이라
    까칠하네
    2달 전
  • 아하바
    클롭 성격 좀 자제했으면. 생방송도중에 화내면 안됩니다. 앞으로 격식있게 하길 바래요
    2달 전
  • 공쥬르
    농담도 가려서해야하긴해요 지금. 클롭심사가 말이아닌데. ㅋ
    2달 전
실시간 인기 키워드
  • SK 연패 탈출
  • 삼성생명 최종전 승리
  • 3월 월드컵 예선 일정 확정
  • 이정후 시범경기 데뷔전
  • NC 김영규 부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