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골 1도움 승리 견인' 조규성, 리그 12호골 작렬...데뷔 시즌 우승-득점왕 경쟁 '끝까지 간다'

입력
2024.05.13 13:30
수정
2024.05.13 13:30
13일 오르후스전에서 1골 1도움을 기록한 FC미트윌란 공격수 조규성

(MHN스포츠 금윤호 기자) 국가대표 스트라이커 조규성(미트윌란)이 오랜만에 필드골을 신고하며 리그 우승과 득점왕 경쟁 불씨를 되살렸다.

미트윌란은 13일(이하 한국시간) 덴마크 헤르닝의 MCH 아레나에서 열린 2023-2024 덴마크 수페르리가 챔피언십 플레이오프 7라운드 홈 경기에서 오르후스를 2-1로 이겼다.

이날 승리로 2연승을 거둔 미트윌란(승점 58)은 선두 코펜하겐과 승점 동률을 이뤘다. 다만 골득실에서 코펜하겐이 앞서 미트윌란은 선두 탈환에는 실패했다. 두 팀은 모두 시즌 종료까지 3경기를 남겨뒀다.

덴마크 수페르리가는 22라운드까지 정규리그를 치른 뒤 상위 6개 팀이 챔피언십 플레이오프를 통해 10경기를 더 소화한 뒤 우승팀을 가린다.

이날 미트윌란 최전방 공격수로 선발 출전한 조규성은 전반 24분 잉가손이 올린 크로스를 상대 골키퍼가 제대로 쳐내지 못하자 그대로 왼발 슛으로 밀어넣으면서 선제골을 터뜨렸다.

전반 32분에는 후방에서 길게 넘어온 공을 머리로 떨궈줬고, 이를 베크 쇠렌센이 추가골로 연결하면서 어시스트도 적립하며 1골 1도움을 기록했다.

경기 후 축구 통계 사이트 소파 스코어는 1골 1도움을 올린 조규성에게 8.2점을 부여했고, 또다른 통계 사이트 풋몹은 팀 내 가장 높은 평점 8.7점을 매기며 그의 활약을 높게 평가했다.

한편 미트윌란은 오는 17일 코펜하겐과 맞대결을 벌인다. 해당 경기는 사실상 우승 향방을 가리는 '결승전'이 될 전망이다. 리그 12골을 기록 중인 조규성은 득점 선두 안드리 구뷔드욘센(링뷔·13골)과 단 1골 차로 시즌 막판까지 득점왕 경쟁을 벌인다.

사진=FC미트윌란 구단 공식 SNS<저작권자 Copyright ⓒ MHNsports / MHN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김하성 4경기 연속 안타
  • 리버풀 슬롯 감독 부임
  • 페디 시즌 첫 패
  • 김민재 시즌 평가
  • 축구대표팀 김도훈 임시감독 선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