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인 측, 광고 대행사에 법적 대응…“국내 에이전시라며 허위 주장”

입력
2024.02.13 17:34
사진은 지난 3일 카타르 알와크라 알자누브 스타디움 열린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8강전 한국과 호주의 경기에서 이강인이 호주 수비를 드리블로 돌파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한국 국가대표팀 출신 미드필더 이강인(파리 생제르맹)이 국내 광고 대행사를 상대로 법적 대응에 나섰다. 이강인 측에 따르면 이들은 ‘이강인의 국내 에이전시’라고 허위 주장을 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이강인의 대리인인 법률사무소 서온의 김가람 변호사는 “이강인의 국내 에이전시를 자처하는 국내 광고 마케팅 대행사(이하 A대행사)에 대한 법적 대응을 밝힌다. 이강인은 올해 1월 국내 에이전시로 K10 유한회사를 선임했다. K10 유한회사는 향후 불미스러운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만반의 대비와 선수 지원에 나설 예정”이라고 13일 밝혔다.

김 변호사는 “이강인의 에이전트는 하이베르 가리도이며, 2023년 12월까지 별도의 국내 에이전시는 없었다”면서 “이강인의 광고 출연은 마케팅 대행사들의 도움을 받아 이뤄졌고, 적정 보수를 지급했다”라고 부연했다.

이어 “A대행사는 2023년 3월 이강인의 에이전트를 찾아와 국내 기업들의 광고와 협찬 제안을 전달하게 해달라고 요청해 왔다. A대행사는 이후 몇몇 협찬품을 전달했지만 선수의 의사에 반하는 광고 계약 체결을 강권했고, 이강인이 이를 거부했다. 이후 A대행사는 이강인의 국내 에이전시를 자처하며 사실과 다른 이야기를 전달했다”라고 주장했다.

동시에 “A대행사는 2024년 1월 통상적인 수준을 넘는 과한 금액을 요청하면서 이런 일이 언론에 공개되면 이강인의 이미지가 훼손될 것이라고 고지했다. 이강인은 법원으로부터 A대행사에 지급해야 하는 적절한 보수를 확인받아 지급하기로 했고, 그런 조치를 확인하는 소송을 제기했다”라고 설명했다.

끝으로 김 변호사는 “이강인은 법원에서 정해지는 보수를 A대행사에 지급할 것이다. 그와 동시에 A대행사 등이 허위 사실을 유포해 선수의 명예를 훼손하면 법적으로 강경하게 대응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김우중 기자
스포키톡 3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 채빵이네요
    광고 대행사에 법적 대응을 통해 강력하게 처리해야 합니다
    11일 전
  • 철공소
    한국 국가대표팀 출신 미드필더 이강인이 국내 광고 대행사를 상대로 법적 대응에 나섰네요
    10일 전
  • 초롱초롱
    이런건 에이전시가 일해야지
    11일 전
실시간 인기 키워드
  • 배준호 데뷔골
  • 김민재 교체 출전
  • 김하성 2경기 연속 출루
  • 3월 A매치 임시 감독 체제
  • KB스타즈 홈경기 전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