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여자배구, 브라질에도 완패…VNL 29연패

입력
2024.05.17 07:34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한국 여자배구대표팀이 국제배구연맹(FIVB)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에서 29연패를 당했다.

페르난도 모랄레스 감독이 이끄는 한국(세계 41위)은 17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의 마라카랑지뉴 체육관에서 열린 브라질(3위)과의 2024 VNL 첫째 주 2번째 경기에서 0-3(15-25 19-25 17-25)으로 완패했다.

이로써 한국은 VNL에서 29연패 수렁에 빠졌다. 한국은 지난 2021년 VNL 마지막 3경기를 시작으로 2022년, 2023년에는 2년 연속 전패를 당하며 27연패 수모를 당했다. 이어 올해에도 2연패가 계속되며 체면을 구기고 있다.

이날 한국은 강소휘가 9점, 정호영이 8점을 올리는 등 단 1명도 두 자릿수 득점을 올리지 못하며 브라질에 고개를 숙였다.

한국은 브라질을 상대로 블로킹에서 4-11, 서브 득점에서도 1-4로 열세를 보였다.

한국은 1세트 초반 연속 7실점 하면서 무기력하게 끌려갔고, 15-25로 첫 세트를 내줬다.

전열을 정비한 한국은 2세트 중반까지 팽팽한 접전을 이어갔지만 결정적인 공격이 번번이 상대 블로킹에 막혀 19-25로 두 번째 세트로 따내는 데 실패했다.

한국은 3세트에는 리시브까지 흔들리면서 연속 실점했고, 제대로 손도 써보지 못하고 17-25로 완패했다.

2경기 연속 단 1세트도 따내지 못한 한국은 19일 오전 5시 30분 도미니카공화국(8위)과 3차전을 치른다.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레버쿠젠 무패 우승
  • 이재성 마인츠 잔류
  • 맥키넌 끝내기홈런
  • 김민재 결장
  • 이승엽 감독 100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