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FC, FC서울 DF 최준영 임대 영입…“성남에 감사, 많이 배우겠다”

입력
2024.07.11 14:36
성남FC가 FC서울에서 수비수 최준영을 임대 영입했다. 등번호는 37번을 달았다.

2005년생 최준영은 오산중학교(FC서울 U15)와 오산고등학교(이하 FC서울 U18)를 거친 FC서울 유소년 출신으로 2023년 12월 자유계약으로 FC서울에 입단했다.

최준영은 왼발잡이로 안정적인 볼 터치와 빌드업이 장점이다. 아직 K리그 출전 경험은 없으나, FC서울 U18 소속으로 전진패스와 빌드업을 바탕으로 한 연계 플레이에서 강점을 보였고 의사소통이 적극적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사진=성남FC 제공

고교 시절 팀의 부주장을 맡았던 최준영은 2022 K리그 U18 챔피언십 우승과 베스트 영플레이어상 수상, U18 연령별 대표팀에 발탁돼 2023 서울 EOU컵에서 활약한 바 있다.

구단은 발전 가능성과 장래성이 높은 2005년생(만 18세) 최준영을 영입해 하반기 수비진을 강화할 계획이다.

최준영은 “불러주신 성남FC에 감사하다. 리그 중반부에 합류했지만, 열심히 노력해서 팀의 색깔에 잘 녹아들고 선배 형들에게 많이 배우겠다. 팀 목표를 이룰 수 있도록 힘쓰겠다”며 포부를 밝혔다.

한편, 최준영은 성남FC의 제휴병원인 분당베스트병원에서 메디컬을 마쳤고 팀 훈련에 합류했다.

민준구 MK스포츠 기자



MK스포츠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윤영철 1군 말소
  • 창원 사직 우천취소
  • 고지우 하이원리조트 우승
  • 남자 배구 코리아컵 역전패
  • 오타니 통산 200홈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