팀 레모나, 수원 삼성 여자 풋살대회 블루시스컵 3연패… 득점왕까지 배출

입력
2024.06.12 10:49


(베스트 일레븐)

수원 삼성이 지난 8일과 9일 양일간 수원역 AK& 푸마타운에서 5대5 아마추어 여자 풋살대회 '수원 삼성 블루윙즈 블루시스컵 2024'를 개최했다. 대회는 팀 '레모나'의 3연패로 성황리에 종료됐다.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KSPO)의 재정 후원으로 개최된 이번 대회는 16개 팀 150여 명의 선수가 참가했다. 구단 스폰서인 푸마코리아와 도이치 모터스, 닥터M도 힘을 모았다.

최근 폭발적 인기를 모으고 있는 여자 풋살의 위상에 걸맞게 올해 대회 규모는 전보다 더 확대됐다. 참가팀 수는 기존 14개에서 16개로 증가했으며, 조별 예선 제도를 통해 선수들이 마음껏 기량을 선보일 수 있도록 했다.

9일 치러진 결승전에서는 디펜딩 챔피언인 팀 레모나와 DP FS가 맞붙었다. 지난해 대회 득점왕인 김현선 선수는 결승전에서만 네 골을 터뜨리는 맹활약 속에 팀의 9-0 대승을 이끌었으며, 총 8득점으로 2년 연속 득점왕에 올랐다.

김현선 선수는 푸마코리아와 함께한 '푸마 FASTER. CHALLENGE ZONE'에서도 12.34초의 기록으로 우승을 하며 이번 대회 최고의 스타로 등극했다.

수원은 앞으로도 연고 지역 내 축구 저변 확대와 여자 축구 인구 증대를 위해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글=김유미 기자(ym425@soccerbest11.co.kr)

사진=수원 삼성 제공

축구 미디어 국가대표 - 베스트 일레븐 & 베스트 일레븐 닷컴

저작권자 ⓒ(주)베스트 일레븐.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www.besteleven.com<저작권자 Copyright ⓒ Best Elev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정해영 KBO 올스타 팬 투표 1위
  • 전미르 1군 말소
  • 에릭센 유로 복귀전 골
  • 주루방해 비디오 판독 추가
  • 야마모토 부상자 명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