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토트넘 거취 관련 "와전돼 불편...아직 계약 남아"

입력
2024.06.12 10:26
축구 대표팀 주장 손흥민 선수가 자신의 거취와 관련한 여러 보도에 대해 불편한 심경을 드러났습니다.

손흥민은 어제(11일) 월드컵 2차 예선 중국전을 마친 후 자신의 거취와 관련해 "정확하게 오고 가는 이야기가 없는데 와전된 것 같다"며 "조금 불편한 상황"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토트넘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고, 계속 그렇게 할 거라며 아직 계약 기간이 남았다"고 강조했습니다.

손흥민과 토트넘의 현 계약은 2025년 6월까지인데 구단이 계약을 임의로 1년 더 연장할 수 있는 조건이 포함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앞서 영국 현지 매체들은 토트넘이 별도의 계약을 새로 체결하지 않고 1년 연장 옵션을 가동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YTN 이대건 (dgle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박병호 한미 통산 400홈런
  • 최정 이석증
  • 맥키넌 1군 말소
  • 여자배구 VNL 프랑스전 승리
  • 두산 마무리 교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