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이 북한 돕는다...시리아에 5-0 완승→북한, 미얀마전 승리 시 3차 예선 진출 [WC 예선 리뷰]

입력
2024.06.11 21:21
수정
2024.06.11 21:21
일본이 11일(한국시간) 일본 히로시마에 있는 에디온 피스 윙 히로시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시리아와의 2026 국제축구연맹(FIFA) 북중미(캐나다-미국-멕시코 공동 개최)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B조 최종전에서 5-0으로 승리했다. 이미 선두를 확정지었던 일본은 시리아를 상대로도 승리하며 2차 예선 전승(6승∙승점 18)이자 전 경기 무실점을 기록하며 퍼펙트한 예선 라운드를 보냈다. 시리아는 승점을 얻지 못했고 일단 2위(2승 1무 3패∙승점7)를 유지했다. 하지만 오후 10시 라오스 비엔티엔에 있는 라오 국립 경기장에서 열리는 북한과 미얀마 경기 결과에 따라 3위 북한(2승 3패∙승점 6)이 시리아를 제치고 2위로 올라설 수 있다. 북한이 미얀마를 이기면 2위가 되고 비길 경우에도 북한의 골득실이 +1, 시리아가 -3이기 때문에 2위를 차지할 수 있다. 연합뉴스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기자) 일본이 북한의 3차 예선 진출 가능성을 높여줬다. 

일본이 11일(한국시간) 일본 히로시마에 있는 에디온 피스 윙 히로시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시리아와의 2026 국제축구연맹(FIFA) 북중미(캐나다-미국-멕시코 공동 개최)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B조 최종전에서 5-0으로 승리했다. 

이미 선두를 확정지었던 일본은 시리아를 상대로도 승리하며 2차 예선 전승(6승∙승점 18)이자 전 경기 무실점을 기록하며 퍼펙트한 예선 라운드를 보냈다. 

시리아는 승점을 얻지 못했고 일단 2위(2승 1무 3패∙승점7)를 유지했다. 하지만 오후 10시 라오스 비엔티엔에 있는 라오 국립 경기장에서 열리는 북한과 미얀마 경기 결과에 따라 3위 북한(2승 3패∙승점 6)이 시리아를 제치고 2위로 올라설 수 있다. 북한이 미얀마를 이기면 2위가 되고 비길 경우에도 북한의 골득실이 +1, 시리아가 -3이기 때문에 2위를 차지할 수 있다. 



일본은 3-4-3 전형으로 나섰다. 오사코 게이스케 골키퍼를 비롯해 도미야스 다케히로, 이타쿠라 고, 마치다 고키가 백3를 구성했다. 중원은 다나카 아오, 엔도 와타루가 지켰고 측면에 도안 리츠, 나카무라 케이토가 나섰다. 측면 공격은 구보 다케후사, 미나미노 다쿠미, 최전방에 우에다 아야세가 나섰다. 

시리아는 4-4-2 전형으로 맞섰다. 에스테반 글레옐 골키퍼를 비롯해 모아예드 아잔, 에밀리아노 아모르, 타에르 크루마, 압둘 우에스가 수비를 구축했다. 중원은 에제키엘 함, 엘마르 아브라함, 측면은 이브라힘 헤사르, 잘릴 엘리아스가 맡았다. 최전방 스트라이커에는 오마르 알 소마, 토비아스 세르베라가 출격했다. 

초반부터 일본의 분위기로 경기가 진행됐다. 시리아는 전반 7분 레전드 공격수 알소마가 왼발 슈팅을 시도했지만, 빗나갔다. 일본도 1분 뒤 구보가 왼발 슈팅을 시도했지만, 골문을 외면했다. 

일본이 11일(한국시간) 일본 히로시마에 있는 에디온 피스 윙 히로시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시리아와의 2026 국제축구연맹(FIFA) 북중미(캐나다-미국-멕시코 공동 개최)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B조 최종전에서 5-0으로 승리했다. 이미 선두를 확정지었던 일본은 시리아를 상대로도 승리하며 2차 예선 전승(6승∙승점 18)이자 전 경기 무실점을 기록하며 퍼펙트한 예선 라운드를 보냈다. 시리아는 승점을 얻지 못했고 일단 2위(2승 1무 3패∙승점7)를 유지했다. 하지만 오후 10시 라오스 비엔티엔에 있는 라오 국립 경기장에서 열리는 북한과 미얀마 경기 결과에 따라 3위 북한(2승 3패∙승점 6)이 시리아를 제치고 2위로 올라설 수 있다. 북한이 미얀마를 이기면 2위가 되고 비길 경우에도 북한의 골득실이 +1, 시리아가 -3이기 때문에 2위를 차지할 수 있다. 연합뉴스

일본은 전반 13분 먼저 앞서갔다. 나카무라가 크로스를 올렸고 우에다가 높이 뛰어 올라 골문 왼쪽 상단으로 헤더를 꽂아 넣었다. 

여기에 6분 뒤, 도안 리츠가 구보의 패스를 받아 박스 박에서 강력한 왼발 슛을 시도했고 골문 오른쪽 하단을 정확히 찔러 두 골 차 리드를 벌렸다. 

심지어 2분 뒤, 일본은 크루마의 자책골까지 나오면서 리드를 세 골차까지 벌렸다. 

이후에도 일본은 우에다 미나미노가 계속 슈팅을 시도하면서 시리아를 위협했다. 시리아는 별다른 슈팅 장면을 만들지 못하면서 그대로 전반전을 보냈다. 

일본이 11일(한국시간) 일본 히로시마에 있는 에디온 피스 윙 히로시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시리아와의 2026 국제축구연맹(FIFA) 북중미(캐나다-미국-멕시코 공동 개최)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B조 최종전에서 5-0으로 승리했다. 이미 선두를 확정지었던 일본은 시리아를 상대로도 승리하며 2차 예선 전승(6승∙승점 18)이자 전 경기 무실점을 기록하며 퍼펙트한 예선 라운드를 보냈다. 시리아는 승점을 얻지 못했고 일단 2위(2승 1무 3패∙승점7)를 유지했다. 하지만 오후 10시 라오스 비엔티엔에 있는 라오 국립 경기장에서 열리는 북한과 미얀마 경기 결과에 따라 3위 북한(2승 3패∙승점 6)이 시리아를 제치고 2위로 올라설 수 있다. 북한이 미얀마를 이기면 2위가 되고 비길 경우에도 북한의 골득실이 +1, 시리아가 -3이기 때문에 2위를 차지할 수 있다. 연합뉴스

일본은 후반 시작과 함께 나카무라를 빼고 이토 히로키를 넣어 수비에 선수변화를 줬다. 시리아는 오히려 변화 없이 후반을 시작했다. 

일본은 후반 5분 도안이 박스 밖에서 다시 중거리 슛을 시도했고 골키퍼 정면으로 향했다. 3분 뒤엔 이토가 올라와서 중거리 슛을 시도했지만 높이 떴다. 

후반 12분엔 다시 도안 리츠가 중거리 슛을 시도했는데 다시 골키퍼 정면으로 향했다. 

시리아는 후반 17분 아브라함을 뺴고 암마르 라마단을 교체 투입 시켰다. 일본도 같은 타이밍에 구보, 엔도를 빼고 소마 유키, 가마다 다이치를 투입해 변화를 가져갔다. 

일본이 11일(한국시간) 일본 히로시마에 있는 에디온 피스 윙 히로시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시리아와의 2026 국제축구연맹(FIFA) 북중미(캐나다-미국-멕시코 공동 개최)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B조 최종전에서 5-0으로 승리했다. 이미 선두를 확정지었던 일본은 시리아를 상대로도 승리하며 2차 예선 전승(6승∙승점 18)이자 전 경기 무실점을 기록하며 퍼펙트한 예선 라운드를 보냈다. 시리아는 승점을 얻지 못했고 일단 2위(2승 1무 3패∙승점7)를 유지했다. 하지만 오후 10시 라오스 비엔티엔에 있는 라오 국립 경기장에서 열리는 북한과 미얀마 경기 결과에 따라 3위 북한(2승 3패∙승점 6)이 시리아를 제치고 2위로 올라설 수 있다. 북한이 미얀마를 이기면 2위가 되고 비길 경우에도 북한의 골득실이 +1, 시리아가 -3이기 때문에 2위를 차지할 수 있다. 연합뉴스

시리아의 후반 첫 슈팅은 18분에 나왔다. 함이 박스 먼 거리에서 오른발 중거리 슛을 시도했고 높이 떴다. 

일본은 후반 28분 소마가 페널티킥을 성공시키며 네 골차로 달아났고 후반 40분 미나미노의 다섯 번째 골까지 터지면서 대승으로 2차 예선을 마쳤다. 

일본이 11일(한국시간) 일본 히로시마에 있는 에디온 피스 윙 히로시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시리아와의 2026 국제축구연맹(FIFA) 북중미(캐나다-미국-멕시코 공동 개최)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B조 최종전에서 5-0으로 승리했다. 이미 선두를 확정지었던 일본은 시리아를 상대로도 승리하며 2차 예선 전승(6승∙승점 18)이자 전 경기 무실점을 기록하며 퍼펙트한 예선 라운드를 보냈다. 시리아는 승점을 얻지 못했고 일단 2위(2승 1무 3패∙승점7)를 유지했다. 하지만 오후 10시 라오스 비엔티엔에 있는 라오 국립 경기장에서 열리는 북한과 미얀마 경기 결과에 따라 3위 북한(2승 3패∙승점 6)이 시리아를 제치고 2위로 올라설 수 있다. 북한이 미얀마를 이기면 2위가 되고 비길 경우에도 북한의 골득실이 +1, 시리아가 -3이기 때문에 2위를 차지할 수 있다. 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일본, 시리아

김정현 기자 sbjhk8031@xportsnews.com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프랑스 네덜란드 무승부
  • 삼성 3연승
  • 폴란드 유로 탈락
  • 손호영 무안타
  • 벤탄쿠르 징계 가능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