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전 라인업] 선발로 돌아온 황희찬, 손흥민과 공격 이끈다

입력
2024.06.11 18:54
수정
2024.06.11 18:54


[풋볼리스트] 조효종 기자= 직전 경기 교체로 나선 황희찬이 중국전 선발 출전한다.

11일 오후 8시부터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한국과 중국이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C조 6차전을 갖는다.

경기 시작을 앞두고 한국 선발 라인업이 발표됐다. 5차전 싱가포르 원정과 비교해 두 자리가 바뀌었다. 주민규, 황재원 대신 황희찬, 박승욱이 선발로 나선다.

손흥민, 황희찬, 이재성, 이강인이 공격을 이끈다. 황인범과 정우영이 중원에서 지원한다. 김진수, 권경원, 조유민, 박승욱이 포백을 구성하고 조현우가 골문을 지킨다.

주민규, 오세훈, 배준호, 엄원상, 홍현석, 박용우, 최준, 황재원, 이명재, 하창래, 송범근, 황인재가 벤치에서 대기한다.손흥민(왼쪽), 황희찬(이상 남자 축구대표팀.). 서형권 기자

한국은 5차전 7-0 승리로 조 1위와 3차 예선 진출을 확정한 상태다. 이날 경기에선 톱시드 확보를 조준한다. 3차 예선은 3개 조로 진행돼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아시아 상위 3개국이 톱시드를 차지한다. 한국은 현재 23위로, 일본(18), 이란(20)에 이어 아시아 3위에 올라있지만 호주(24)와 한 계단 차이라 아직 톱시드를 장담할 수 없다.

사진= 대한축구협회 인스타그램 캡처<저작권자 Copyright ⓒ 풋볼리스트(FOOTBALLIS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유로 2024 개막전
  • 최형우 최초 1600타점
  • LG 4연패 탈출
  • 강인권 감독 퇴장
  • T1 농심 승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