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선홍호 도전 서막 올랐다...2024 올림픽 축구 본선 조 추첨, 3월 21일 파리서 개최

입력
2024.02.24 18:33
국제축구연맹은 현지시간 3월 20일 오후 8시 부터 프랑스 파리에서 올림픽 본선 조 추첨식이 개최된다고 23일 밝혔다. 현지시간 7월 24일부터 8월 10일까지 프랑스 7개 도시(파리·낭트·보르도·마르세유·니스·생테티엔·리옹)에서 열리는 파리 올림픽 축구에는 남자부 16개국, 여자부 12개국이 출전해 경쟁한다. 엑스포츠뉴스DB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기자) 2024 파리 올림픽 남녀 축구 본선 대진이 결정될 조 추첨식이 다음 달 열린다.

국제축구연맹(FIFA)은 현지시간 3월 20일 오후 8시(한국시간 3월 21일 오전 4시)부터 프랑스 파리에서 올림픽 본선 조 추첨식이 개최된다고 23일 밝혔다.

현지시간 7월 24일부터 8월 10일까지 프랑스 7개 도시(파리·낭트·보르도·마르세유·니스·생테티엔·리옹)에서 열리는 파리 올림픽 축구에는 남자부 16개국, 여자부 12개국이 출전해 경쟁한다.

남자부에서 10회 연속 올림픽 본선 진출에 도전하는 한국은 지역 예선인 4월 아시아축구연맹(AFC) 23세 이하(U-23) 아시안컵을 앞두고 있다.

국제축구연맹은 현지시간 3월 20일 오후 8시 부터 프랑스 파리에서 올림픽 본선 조 추첨식이 개최된다고 23일 밝혔다. 현지시간 7월 24일부터 8월 10일까지 프랑스 7개 도시(파리·낭트·보르도·마르세유·니스·생테티엔·리옹)에서 열리는 파리 올림픽 축구에는 남자부 16개국, 여자부 12개국이 출전해 경쟁한다. 연합뉴스

황선홍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올림픽 축구 국가대표팀은 B조에 아랍에미리트(UAE), 중국, 그리고 일본과 한 조에 속했다. 이번 대회는 4개 조 2위 팀까지 토너먼트에 진출한다. 

여기서 3위 안에 들어야 본선에 직행할 수 있으며, 4위는 아프리카축구연맹(CAF) 소속 국가와 플레이오프를 치러야 한다.

황선홍호는 지난 1월 튀르키예 전지훈련을 진행하며 유럽 클럽 팀과 다섯 차례 연습 경기를 치르며 조직력을 점검했다. 

국제축구연맹은 현지시간 3월 20일 오후 8시 부터 프랑스 파리에서 올림픽 본선 조 추첨식이 개최된다고 23일 밝혔다. 현지시간 7월 24일부터 8월 10일까지 프랑스 7개 도시(파리·낭트·보르도·마르세유·니스·생테티엔·리옹)에서 열리는 파리 올림픽 축구에는 남자부 16개국, 여자부 12개국이 출전해 경쟁한다. 대한축구협회

튀르키예 전지 훈련에서 황선홍 감독은 기존 올림픽 대표팀 멤버에 더해 지난해 FIFA U-20 월드컵 4강 신화의 주인공 이승원(강원)과 이영준(김천상무), 황인택(에스토릴 프라이아, 포르투갈, 그리고 박호민(부천FC1995)를 소집해 점검하기도 했다. 

콜린 벨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여자 축구 국가대표팀은 지난해 10∼11월 진행된 아시아 2차 예선에서 탈락해 사상 첫 올림픽 본선 진출 꿈을 이번에도 이루지 못했다.

국제축구연맹은 현지시간 3월 20일 오후 8시 부터 프랑스 파리에서 올림픽 본선 조 추첨식이 개최된다고 23일 밝혔다. 현지시간 7월 24일부터 8월 10일까지 프랑스 7개 도시(파리·낭트·보르도·마르세유·니스·생테티엔·리옹)에서 열리는 파리 올림픽 축구에는 남자부 16개국, 여자부 12개국이 출전해 경쟁한다. 대한축구협회

남자 축구의 경우 아시아 3개 팀과 아시아-아프리카 플레이오프 승자 외엔 본선에 나설 12개국이 정해졌다.

개최국 프랑스를 필두로 미국, 도미니카공화국, 스페인, 이스라엘, 우크라이나, 모로코, 이집트, 말리, 뉴질랜드, 파라과이, 아르헨티나가 출전을 확정했다.

여자 축구에선 프랑스, 미국, 브라질, 콜롬비아, 캐나다, 뉴질랜드, 스페인이 파리행 티켓을 확보했고, 아시아와 아프리카에서 2개 팀씩 더 정해져야 하는 상황이다.

국제축구연맹은 현지시간 3월 20일 오후 8시 부터 프랑스 파리에서 올림픽 본선 조 추첨식이 개최된다고 23일 밝혔다. 현지시간 7월 24일부터 8월 10일까지 프랑스 7개 도시(파리·낭트·보르도·마르세유·니스·생테티엔·리옹)에서 열리는 파리 올림픽 축구에는 남자부 16개국, 여자부 12개국이 출전해 경쟁한다. 엑스포츠뉴스DB

아시아는 이달 말 예선이 끝나며, 아프리카 예선은 4월까지 이어질 예정이다. 황선홍호의 U-23 아시안컵 첫 경기는 UAE전으로 오는 4월 17일 오전 12시 30분 카타르 도하에 있는 압둘라 빈 칼리파 스타디움에서 열린다. 

한편 FIFA에 따르면 이번 파리 대회에선 올림픽 축구 역사상 처음으로 '여자부 결승전'이 피날레를 장식한다.

올림픽에서 남자 축구만 열리다 여자 축구가 도입된 1996년 애틀랜타 대회부터 직전 2020 도쿄 올림픽까지 늘 여자 결승전이 먼저 열린 뒤 남자 결승전으로 대회가 마무리된 바 있다.

사진=엑스포츠뉴스DB, 연합뉴스, 대한축구회

김정현 기자 sbjhk8031@xportsnews.com
스포키톡 34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 toyoya
    황선홍호 화이팅 응원합니다 ㅎㅎ
    1달 전
  • HyoNa
    예선 조 편성이 좋은 편이 아니지만 아시안게임 금메달을 획득한 황선홍 감독님이기에 이번에도 반드시 10회연속 파리올림픽에 출전하거라 믿어의심치 않습니다!!
    1달 전
  • 동민맘
    황선홍호. 좋은결과. 응원합니다
    1달 전
  • 뚱이남편
    좋은성적 기대합니다
    1달 전
  • Ctte
    황선홍 감독님 지금까지 해왔던 대로 한다면 반드시 올림픽 진출권 따낼거라 믿어요
    1달 전
실시간 인기 키워드
  • 이정후 5경기 연속 안타
  • 토트넘 대패
  • 배준호 대표팀 차출 불가
  • 황희찬 복귀
  • 타이거 우즈 10오버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