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린스만 선임한 정몽규 회장, 시민단체서 배임 혐의로 고발…“책임져라”

입력
2024.02.13 18:15
수정
2024.02.13 18:15
대한축구협회 정몽규 회장이 지난달 12일 카타르 도하 알 에글라 트레이닝센터에서 훈련을 지켜보고 있다. 뉴시스


위르겐 클린스만 감독의 여론 역풍이 그를 선임한 정몽규 대한축구협회 회장으로까지 번지고 있다.

한 시민단체가 클린스만 축구대표팀 감독 선임 책임론이 불거진 정 회장을 고발했다.

서민민생대책위원회(서민위)는 13일 오전 서울경찰청에 정 회장을 강요, 업무방해, 업무상 배임 등 혐의로 고발했다고 밝혔다.

고발장에 따르면 서민위는 정 회장이 클린스만 감독을 일방적으로 임명할 것 등을 강요해 협회 관계자들의 업무를 방해했다는 취지로 주장했다.

서민위는 “이번 사태의 모든 책임을 물어 클린스만 감독을 해임할 때, 위약금을 비롯해 해임하지 않을 시 2년 반 동안 지불해야 할 금액, 처음 계약 후 지급한 금액도 공금임에도 피고발인의 일방적 연봉 결정에서 비롯된 것이라면 업무상 배임에 해당한다”고도 주장했다.

클린스만 감독의 연봉은 약 29억원에 이르는 것으로 추정된다. 감독이 자진 사퇴할 경우 위약금은 발생하지 않지만, 경질할 경우 70억원 안팎의 위약금을 물어줘야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축구팬들의 시위도 점점 거세지고 있다. 이날 오전 종로구 축구회관 앞에선 정 회장과 클린스만 감독의 동반 사퇴를 요구하는 집회가 열렸다. 이들은 ‘축구협회 개혁의 시작. 정몽규와 관계자들 일괄 사퇴하라’, ‘클린스만 즉각 경질하라. 선임 배경과 과정 그리고 연봉 기준 공개하라’ 등을 요구했다.

13일 오후 서울시 종로구 축구회관 앞에서 축구 팬들이 위르겐 클린스만 축구 대표팀 감독 경질과 정몽규 대한축구협회 회장 사퇴를 촉구하는 현수막 시위를 하고 있다. 뉴시스


주형연 기자 jhy@sportsworldi.com

스포키톡 34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 비오는날엔
    정몽규 회장도 클린스만 처럼 배짱부리네요 우리나라 축구가 어떻게 될련지..
    11일 전
  • 핑크
    일방적 연봉 결정 진짜 문제다 문제
    11일 전
  • 잠실역
    결국 점점 일이 커지고 있는데 빨리 리더로써 책임감을 가지고 해결하길 바랄께요 피하는게 상책은 아닙니다 축구팬들에 분노만 줄뿐이죠ㅠ
    11일 전
  • 불꽃슛돌이
    정몽규 회장과 클리스만 감독 사이에 뭔 계약 같은거 했나요 왜이렇게 시간을 끌지
    11일 전
  • 원이사랑
    제발~~너도 일말의 책임이 있으면 사퇴해라
    11일 전
실시간 인기 키워드
  • 배준호 데뷔골
  • 김민재 교체 출전
  • 김하성 2경기 연속 출루
  • 3월 A매치 임시 감독 체제
  • KB스타즈 홈경기 전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