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발표] 대전, ‘크랙’ 호사 영입…“화끈한 공격 축구”

입력
2024.02.13 11:15
수정
2024.02.13 11:15
13일 대전에 합류한 공격수 팔레이 호사. 사진=대전


프로축구 대전하나시티즌이 공격수 팔레이 호사(30)를 영입하며 전방에 무게감을 더했다.

대전은 13일 “대전이 포르투갈, 브라질 출신 공격수 호사를 영입했다”라고 밝혔다. 

호사는 크루제이루(브라질) 스포르팅 리스본(포르투갈)을 거친 뒤 2013년 우크라이나 프리미어리그 FC 세바스토플에서 프로 데뷔했다. 이후 몬테 아줄(브라질) 아폴론 리마솔·AEK라르나카(이상 키프로스) 파네톨리코스(그리스) 등에서 활약했다.

2020년엔 아랍에미리트(UAE)의 푸자이라 FC, 이듬해 하포엘 베르셰바·하포엘 텔아비브(이상 이스라엘) 등에서 뛰는 등 다양한 리그를 경험했다. 

2022년엔 중국 텐진에 합류, 2시즌 동안 59경기 10골 11도움을 기록했다.

대전은 “호사는 빠른 스피드와 뛰어난 개인기, 정확한 드리블을 겸비하고 있으며 주 포지션인 왼쪽 윙 포워드뿐만 아니라 오른쪽은 물론, 섀도 스트라이커까지 여러 포지션을 소화할 수 있는 멀티 플레이어”라고 소개했다.

대전은 구텍·레안드로·김승대·김인균 등 공격진에 호사까지 더하며 공격 축구를 바라본다. 구단은 “더욱 화끈한 공격 축구로 아시아 챔피언스리그(ACL) 진출의 목표 달성을 위해 한걸음 나아갈 것”이라고 전했다.

끝으로 K리그 데뷔를 앞둔 호사는 구단을 통해 “대전에서 K리그 무대를 처음 경험하게 되어 대단히 영광이다. 대전이 추구하는 높은 목표와 비전에 부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팀 공격에 활력을 불어넣어 지난해보다 더욱 화끈한 공격 축구로 팬 여러분께 즐거움을 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굳은 각오를 밝혔다.

김우중 기자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광주 서울
  • 이정후 연속 안타
  • 김민재 어시스트
  • 신지아 피겨 은메달
  • 김하성 5경기 연속 출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