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아시안컵 얘기, 다시 하고 싶지 않아"

입력
2024.02.13 10:38
아시안컵 준결승에서 탈락한 뒤 소속팀 토트넘에 복귀한 손흥민이 현지 인터뷰에서 아시안컵 결과에 대한 진한 아쉬움을 다시 한 번 드러냈습니다.

손흥민은 영국 매체 더스탠더드와 인터뷰에서 아시안컵에 대한 이야기는 다시는 하고 싶지 않다며 안타까워했습니다.

그러면서, '받아들이기 힘든 결과지만, 이 역시 축구의 일부'라고 인정한 뒤 '아픈 경험이지만 축구로 극복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손흥민은 그제(11일) 열린 브라이턴과의 홈경기에서 후반 추가 시간 브레넌 존슨의 결승 골을 어시스트하며 승리에 힘을 보탰습니다.

YTN 양시창 (ysc08@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스포키톡 1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 진아0826
    손흥민 "아시안컵 얘기, 다시 하고 싶지 않아"
    11일 전
실시간 인기 키워드
  • 배준호 데뷔골
  • 김민재 교체 출전
  • 김하성 2경기 연속 출루
  • 3월 A매치 임시 감독 체제
  • KB스타즈 홈경기 전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