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유는 맨유다... 더 리흐트 영입 확실시, "원하는 이적료 줄게"

입력
2024.07.11 18:32
[OSEN=이인환 기자] "얼마 안 하네?".

독일 '빌트'는 11일(한국시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마티아스 더 리흐트 영입에 조금 더 근접했다"라면서 "맨유는 뮌헨이 원하는 이적료인 4200만 파운드()를 지불할 의향이 있다"라고 보도했다.

독일 '스카이 스포츠'는 8일(한국시간) "마티아스 더 리흐트의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이적을 앞두고 바이에른 뮌헨 팬들이 단체로 반발에 나섰다"라면서 "뮌헨 팬들은 온라인 서명에서 6만명 이상 모여서 더 리흐트 이적을 반대했다"고 보도했다.

맨유는 2023-2024시즌 처참한 시즌을 보냈다. 리그 38경기에서 57골을 기록하고 58골을 실점하며 득실차 -1로 시즌을 마쳤다. 수비수들의 잦은 부상이 밸런스 붕괘의 가장 큰 원인이었다. 리산드로 마르티네스는 일찍이 부상으로 스쿼드에서 아웃됐고 라파엘 바란도 부상으로 신음했다. 빅토르 린델로프도 마찬가지. 게다가 2023-2024시즌을 끝으로 바란과 이별하면서 수비 보강은 선택이 아닌 필수인 상황이다.

스카이 스포츠는 지난 3일 "맨유는 이번 여름 이적시장에서 두 명의 센터백을 영입할 가능성이 크다"라고 알렸다. 매체는 "바란이 계약 만료로 팀을 떠난 후 그의 대체자를 원하며 이 포지션에서 추가 이탈자가 있을 경우 또 다른 센터백이 필요하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빅토르 린델로프 역시 계약 마지막 해이며 페네르바체를 포함한 다수 클럽이 영입 관심을 드러냈다. 이제 맨유는 더 리흐트 영입에 관한 협상에 긍정적으로 임하고 있다"라고 알렸다. 그러면서 "뮌헨의 요구 이적료를 옵션을 모두 포함해 총 5000만 유로(약 750억 원)"라고 전했다.

더 리흐트는 1999년생 네덜란드 국적 센터백으로 지난 2016년부터 AFC 아약스에서 활약, 재능을 드러내기 시작했다. 이 기간 더 리흐트는 아약스의 감독이었던 에릭 텐 하흐와 호흡을 맞췄다. 텐 하흐 감독이 더 리흐트의 재능을 알아보고 만개시킨 감독인셈.

특히 그는 2018-2019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맹활약하며 빅클럽들을 사로잡았는데 2019-2020시즌을 앞두고 유벤투스가 끈질기게 구애한 끝에 네덜란드를 떠나 이탈리아로 향했다.

이후 2022-2023시즌 유벤투스를 떠나 바이에른 뮌헨으로 이적하며 새로운 도전에 나선 더 리흐트다. 2023-2024시즌엔 새롭게 합류한 센터백 김민재와 조합을 맞추기도 했다. 후반기엔 에릭 다이어와 함께 나서서 골문을 지켜냈다.

바이에른 뮌헨은 2023-2024시즌 무관이라는 실망스러운 성적표를 받아들었다. 시즌 종료 전부터 토마스 투헬 감독과 결별을 결정했고 새로운 사령탑 뱅상 콤파니에게 지휘봉을 넘겼다. 콤파니 감독 부임 직후 뮌헨은 일본인 수비수 이토 히로키를 VfB 슈투트가르트에서 영입했고 임대를 떠났던 요시프 스타니시치와 계약을 연장하면서 수비 개편에 나섰다.

수비수가 연달아 팀에 합류하면서 기존 수비수 정리가 필요해진 상황, 더 리흐트도 예외는 아니었다. 김민재, 다요 우파메카노보다 안정적인 시즌이었다고는 하나 그 역시 다음 시즌에도 뮌헨에 머무른다는 보장이 없었다. 그러자 더 리흐트도 맨유의 관심을 주의 깊게 살피고 있다.

6일 스카이 스포츠는 "본지의 취재에 따르면 더 리흐트는 텐 하흐 감독과 호흡을 원한다. 이런 이유로 그는 다른 클럽들의 제안은 살펴보지 않고 있다. 아직 뮌헨은 맨유의 공식 제안을 받지 못한 상태"라고 알렸다. 

단 뮌헨에서 더 리흐트는 선수로 엄청난 인기를 누리고 있는 상황. 스카이 스포츠는 "뮌헨이 더 리흐트의 이적을 승인한 것은 맞다"라면서 "하지만 지난 시즌 후반기에 더 리흐트는 맹활약하면서 우파메카노와 김민재를 벤치로 밀어냈다. 그래서 더 리흐트에 대해 팬들의 지지가 크다"고 지적했다.

스카이 스포츠는 "더 리흐트를 팔려고 하는 뮌헨의 움직임에 팬들의 반발이 상당하다. 벌써 온라인에서 6만명 이상이 반대 서명에 나섰다"라면서 "그 팬들의 청원에는 더 리흐트는 세계 최고의 수비수이며 우리 팀 최고의 선수일 것이라는 평가가 있었다"고 전했다.

단 팬들의 반대와 무관하게 선수 본인이 강력하게 이적을 희망하기 때문에 협상에 속도가 붙고 있다. 빌트는 "맨유는 더 리흐트 영입에 근접한 상태다. 구단은 뮌헨이 원하는 이적료인 4200만 파운드를 지불할 의사가 있다"고 보도했다.

/mcadoo@osen.co.kr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오현규 헹크 이적
  • 삼성 위닝시리즈
  • 유로 결승
  • LG 2연승
  • 김천 리그 선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