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NC 상대 '백투백투백' 홈런 폭발! 시즌 두 번째 기록 달성

입력
2024.07.11 22:28


삼성 라이온즈가 올 시즌 두 번째로 '백투백투백' 홈런을 기록하며 팬들에게 강력한 공격력을 선보였다.

삼성은 7월 11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24 신한 SOL 뱅크 KBO리그 NC 다이노스와의 홈경기에서 3회말 세 타자 연속 홈런을 터뜨리며 경기를 주도했다. 

경기는 0-0으로 맞선 3회말 1사 1,2루 상황에서 시작되었다. 삼성의 이재현은 NC 선발투수 신민혁을 상대로 좌중간 펜스를 넘기는 스리런 홈런을 날리며 팀에 첫 득점을 안겼다. 이어서 구자욱이 우월 솔로홈런을, 후속타자 강민호도 좌월 솔로홈런을 터뜨리며 단숨에 점수를 5-0으로 벌렸다.

이로써 삼성은 올 시즌 두 번째, KBO리그 통산 29번째 '백투백투백' 홈런을 기록하게 되었다. 흥미롭게도 이번 시즌 첫 번째 '백투백투백' 홈런도 삼성이 NC를 상대로 기록한 바 있다. 지난 6월 15일 창원에서 열린 경기에서 이성규, 이재현, 구자욱이 연속으로 홈런을 터뜨리며 첫 기록을 세웠다.

한편, NC 다이노스는 0-5로 뒤진 4회초 공격에서 맷 데이비슨과 권희동이 '백투백' 홈런을 날리며 반격에 나섰다. 특히, 홈런 부문 단독 선두인 데이비슨은 시즌 27호 홈런을 기록하며 그의 뛰어난 타격 능력을 입증했다.

사진 = 삼성 라이온즈 제공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KT 키움전 8연승
  • LG 3연승
  • 오지환 만루홈런
  • 뉴캐슬 이강인 관심
  • 황희찬 공식 입장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