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 6월 ‘키움증권 홈런존’ 시상식 진행

입력
2024.07.11 14:51


[OSEN=조형래 기자] 키움 히어로즈는 10일(수) 오후 6시30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한화이글스와 경기에 앞서 6월 ‘키움증권 홈런존’ 시상식을 진행했다.

이날 키움증권 성혜정 이사가 시상자로 참석해 6월 한 달간 키움증권 홈런존으로 타구를 넘긴 최주환, 변상권, 장재영, 원성준에게 각각 상금 100만원을 수여했다.

구단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메인스폰서 키움증권과 함께 고척스카이돔 외야 좌우측을 ‘키움증권 홈런존’으로 운영하고 있다. 홈런존으로 홈런을 친 선수에게는 홈런 1개당 100만원의 상금을 수여하고, 500만원을 적립해 시즌 종료 후 유소년 야구 발전을 위한 지원 사업에 활용한다. 이날 경기 전까지 13개의 홈런이 나와 총 6500만원의 적립금이 모였다.

/jhrae@osen.co.kr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KT 공동 5위
  • 페라자 끝내기 안타
  • 곽빈 시즌 9승
  • KIA 강우콜드 승
  • 젠지 25연승 기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