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빈 회장 앞에서 승리…김태형 롯데 감독 "응원과 격려에 감사"

입력
2024.05.17 22:41


(서울=뉴스1) 원태성 기자 = 롯데 자이언츠가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올해 처음으로 야구장을 방문한 경기에서 승전고를 울렸다.

신동빈 회장은 지난해 말 사령탑을 교체한 뒤 처음으로 야구장을 찾아 '거인 군단'을 응원했고, 김태형 감독은 신동빈 회장에 대해 감사 인사를 전했다.

김 감독이 이끄는 롯데는 17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4 신한 SOL뱅크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의 경기에서 5-1로 승리했다.

선발 투수 윌커슨은 6⅔이닝 동안 104개의 공을 던지며 2피안타 1볼넷 무실점으로 시즌 3승(4패)째를 거뒀다.

타선에서는 1번 타자 황성빈이 3타수 2안타 2볼넷 1득점을 기록하며 공격첨병의 역할을 톡톡히 했다.



경기 후 김태형 감독은 "윌커슨이 최근 꾸준히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며 "오늘도 무실점으로 좋은 투구를 해줘 승리의 발판을 마련할 수 있었다"고 칭찬했다.

이어 "황성빈은 부상 복귀 이후 제 역할을 다하고 있다"며 "오늘도 리드오프로서 자신의 역할을 충실히 해내 팀을 승리로 이끌었다"고 말했다.

한편 신동빈 회장은 지난해 6월 13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한화 이글스와의 경기 이후 처음으로 야구장을 방문, 롯데 선수단을 격려했다.

신 회장은 코칭스태프와 선수들에게 롯데호텔 식사권을 전달하며 사기를 진작시켰다.

이에 김태형 감독은 "잠실구장을 직접 방문해 격려와 응원을 해준 신동빈 회장에게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스포키톡 3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 njyk0119
    신동빈 회장님.~~ 야구장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1달 전
  • cti
    황성빈이는 야구선수인지 맨땅에서 수영하는 수영 선수인지ᆢ그런식으로 해서 야구 몇개월 견디겠어? 팔이부러지든 목이부러지든 할텐데ᆢ 참 먹고살려고 그런지 불쌍하다
    1달 전
  • chol111아어
    오죽 답답 햇으면 나오셨을까요? 신동빈회장.격려도하고.그리고 엄포도 하는것 같군요?
    1달 전
실시간 인기 키워드
  • 프랑스 네덜란드 무승부
  • 삼성 3연승
  • 폴란드 유로 탈락
  • 손호영 무안타
  • 벤탄쿠르 징계 가능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