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이우찬,'반드시 막아야 한다'

입력
2024.05.14 20:40


[OSEN=잠실, 민경훈 기자] 14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LG 트윈스와 키움 히어로즈의 경기가 열렸다.

이날 LG는 켈리를, 키움은 김인범을 선발투수로 내세웠다.

7회초 마운드에 오른 LG 이우찬이 힘차게 공을 뿌리고 있다. 2024.05.14 / rumi@osen.co.kr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최원태 시즌 6승
  • 문상철 끝내기 홈런
  • SSG 5연패
  • 황인범 리그1 관심
  • 김연경 국가대표 은퇴경기 선수 확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