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형 4안타+후라도 역투' 키움, 삼성 10-1 완파…4연패 뒤 4연승

입력
2024.04.04 21:12


(서울=뉴스1) 권혁준 기자 = 공수에서 상대를 압도한 키움 히어로즈가 삼성 라이온즈를 완파하고 4연승을 달렸다.

키움은 4일 대구 삼성 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24 신한 SOL뱅크 KBO리그 삼성 라이온즈와의 경기에서 10-1로 이겼다.

개막 4연패로 시작했던 키움은 이후 4연승을 내달리며 승률 5할을 맞췄다.

반면 삼성은 개막 2연승 이후 7연패(1무 포함)의 늪에 빠졌다.

키움은 이날 장단 12안타를 폭발하며 삼성 마운드를 두들겼다.

특히 리드오프 이주형이 4타수 4안타 2득점 1볼넷으로 맹위를 떨쳤다. 햄스트링 부상으로 개막을 함께하지 못한 이주형은 지난 2일 삼성전(4타수 3안타)에 이어 이날 경기까지 2경기에서 8타수 7안타를 기록했다.

김혜성도 4타수 2안타 2타점 1득점, 로니 도슨도 4타수 2안타 2타점 2득점을 기록했고, 송성문은 홈런 포함 5타수 2안타 3타점으로 힘을 보탰다.

선발투수 아리엘 후라도는 6이닝동안 3피안타(1피홈런) 무사사구 7탈삼진 1실점으로 호투하며 시즌 첫 승(2패)을 신고했다.

삼성은 타선에서 오재일의 솔로홈런을 포함해 단 3안타에 그쳤다.

선발 등판한 코너 시볼드도 5⅔이닝 7피안타(1피홈런) 4사사구 5탈삼진 5실점으로 부진, 시즌 2패째를 안았다.

키움은 3회초 2사 후 집중력을 발휘했다. 이주형의 볼넷에 이어 도슨의 2루타로 선취점을 뽑았고, 김혜성의 추가 적시타로 2-0으로 달아났다.

5회초엔 1사 후 이주형의 2루타에 이어 도슨의 적시타로 다시 한 점을 달아났다.

5회말 오재일에게 솔로홈런을 허용했지만 곧장 달아났다. 6회초 1사 1루에서 송성문의 우월 2점홈런으로 격차를 벌렸다.

키움은 9회초 이형종의 2점홈런을 포함해 대거 5점을 내며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스포키톡 3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 whwh3146
    캬 연패의 늪에 빠지는줄 알았는데 연승 좋네요!!!
    15일 전
  • 주주야야비비
    오늘부로 연패 탈출
    15일 전
  • 매시
    삼성 심기일전해라
    15일 전
실시간 인기 키워드
  • KT LG 플레이오프 3차전
  • 김하성 4경기 연속 안타
  • KIA 개막 10경기 홈 최다 관중
  • 한국 일본 U23 아시안컵 8강 진출
  • 김민재 이적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