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균안, 결혼 3년여만의 파경 인정 "이혼 준비중"…루머는 부인 "허위사실 유포 법적 대응" [공식입장]

입력
2024.02.28 11:35
수정
2024.02.29 06:13
롯데 나균안. 스포츠조선DB


[오키나와(일본)=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 올해 나이 26세. 항저우아시안게임 금메달리스트. 팀내 선발 한자리 확정.

창창한 미래를 앞뒀던 롯데 자이언츠 나균안이 뜻밖의 일에 휘말렸다.

나균안은 지난 27일 삼성 라이온즈와의 연습경기에 선발등판, 3이닝 1피안타 1볼넷 무실점으로 호투했다. 삼진 3개는 덤. 앞서 지바 롯데와의 교류전 2이닝 1실점에 이어 시즌 개막을 앞두고 상승세를 이어갔다.

그런데 경기 외적인 혼란이 강도 높게 제기되고 있다. 최근 제기된 사생활 논란이다.

나균안은 롯데의 대표적인 '인생 역전' 사례다. 용마고 출신 전국구 포수 유망주로 2017년 2차 1라운드로 롯데 유니폼을 입었다.

2020년 뜻하지 않은 부상을 당해 투수로 전향한 게 '신의 한수'가 됐다. 예민한 손끝 감각을 활용해 최고 150㎞에 달하는 직구는 물론 리그 최고의 '포크볼 장인'이자 뛰어난 제구력을 지닌 투수로 거듭났다. 2022시즌 39경기(선발 13) 3승8패2홀드 평균자책점 3.98로 스텝 업 했다.

개인사도 잘 풀렸다. 2020년 12월 1살 연상의 아내와 3년여의 열애 끝에 결혼에 골인했다. 슬하에는 이듬해 11월 얻은 딸이 있다.

롯데 나균안. 스포츠조선DB


2023년은 나균안 개인에게 오래 기억될 한해였다. 풀타임 선발로 23경기 130⅓이닝을 소화하며 6승8패 평균자책점 3.80의 준수한 기록을 냈고, 항저우아시안게임 대표팀에 뽑혀 금메달에도 기여했다. 함께 대표팀에 다녀온 박세웅-윤동희와 함께 향후 롯데의 중추를 형성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26일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불륜, 가정폭력 등의 내용이 담긴 글이 급격히 확산됐다. 급기야 27일 나균안의 아내가 SNS 라이브로 폭로 방송을 진행하면서 사태 진행에 기름을 부었다.

나균안의 아내 A씨는 "작년 여름 남편의 불륜 사실을 인지했고, 10월부터 별거 상태다. 다툼 과정에서 경찰과 구급차가 온 일도 있었다. 나균안은 이혼을 요구하고 있다"고 주장하고 있다.

나균안은 논란이 제기되자 자신의 SNS 계정을 비활성화한 상황. 김모씨 역시 폭로 방송 후 계정을 닫았다.

나균안 측은 28일 "아내와는 법무적인 검토 하에 이혼을 준비중"이라는 공식 입장을 전했다.

롯데 나균안. 스포츠조선DB


다만 아내가 제기한 다른 문제들에 대해서는 부인했다. 그는 "(이혼 절차 외)최근 알려진 일에 대해서는 사실이 아니다. 허위사실 유포 등에 대해서는 법적 대응을 준비중"이라고 설명했다.

나균안은 "개인적인 일로 시즌 직전 우리 구단과 감독님, 선수들에게 죄송스럽다. 무엇보다 응원해주시는 팬분들에게 죄송한 마음"이라고 거듭 강조했다.

나균안은 오키나와에서 2차 스프링캠프를 진행중인 구단과 일정대로 함께 할 예정이다. 28일 일본 오키나와의 킨 구장에서 열리는 KIA 타이거즈와의 연습경기에는 등판하지 않지만, 현장에 동행했다.

오키나와(일본)=김영록기자 lunarfly@sportschosun.com

스포키톡 82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 이종필
    조용히 경기력 좋은 선수로 인식하고 있었는데 나균안 선수 너무 큰일을 내 버렸네.
    1달 전
  • 헬로코리아
    나균안 선수 정말 사실이라면 실망인데요. 연초 부터 이런일로 경기에 차질이 생기겠네.
    1달 전
  • 김미순1
    이런 황당한 일이 경기 시작부터 일어나다니. 좀더 사실 확실 하게 밝혀지면 합니다.
    1달 전
  • 이성
    사실이라면 당연하게 제명되어야 한다. 건전해야 되는.스포츠에 이게 뭔일.
    1달 전
  • 이필
    정말 조용하면 또 이런 사건이 벌어지네요. 사실 관계 꼭 밝혀서 억울한 사람 없으면 한다.
    1달 전
실시간 인기 키워드
  • 김민재 선발 복귀
  • 원태인 무실점
  • 윤원상 버저비터
  • 전북 역전승
  • 네일 26이닝 무볼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