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대 최대 규모’ 제3회 전국어울림생활체육대축전 14일 개막

입력
2024.06.12 10:00
사진=대한장애인체육회 제공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어우러지는 축제가 다가온다.

대한장애인체육회는 12일 “대한장애인체육회가 주최하고 서울특별시장애인체육회가 주관하는 ‘제3회 전국어울림생활체육대축전(이하 대축전)’이 14일부터 16일까지 잠실실내체육관 등 서울 시내 10개 경기장에서 열린다”고 밝혔다.

대축전은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팀을 이루어 장애인생활체육을 즐기는 대회로 윤석열 정부의 국정과제 중 하나인 ‘모두를 위한 스포츠, 촘촘한 스포츠 복지로 실현’을 위한 대표적인 사업이다.

이번 대축전에는 전국 17개 시도에서 만 16세 이상 장애인과 비장애인 선수, 보호자, 시도선수단 임원 등 1200여 명(선수 830명, 보호자 및 시도선수단 임원 370명)이 수영, 탁구, 좌식배구, 휠체어럭비, 트라이애슬론 등 10개 종목에 참가한다. 이번 대회는 전차대회 보다 2개 종목(낚시, 조정)이 새롭게 추가되어 더욱 풍성한 대회가 될 예정이다.

개회식은 14일 오후 4시에 올림픽 공원(올림픽홀)에서 열리며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개회식에서는 ‘하트 시각장애인 오케스트라’의 공연과 ‘드럼캣’의 타악 공연, 수문장 교대식 등 다양한 문화공연이 함께 열린다.

허행운 기자 lucky77@sportsworldi.com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정해영 KBO 올스타 팬 투표 1위
  • 전미르 1군 말소
  • 에릭센 유로 복귀전 골
  • 주루방해 비디오 판독 추가
  • 야마모토 부상자 명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