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민속씨름단 최정만, 강릉단오장사대회 3연패 및 개인통산 20번째 정상에 올라

입력
2024.06.12 09:53
수정
2024.06.12 15:13
영암군민속씨름단 최정만이 강릉단오장사씨름대회에서 3연패를 달성했다. / 대한씨름협회

[OSEN=홍지수 기자] 영암군민속씨름단 최정만(34)이 강릉단오장사씨름대회에서 3연패를 달성했다.

최정만은 11일 강원도 강릉시 강릉단오제 행사장에서 열린 ‘위더스제약 2024 강릉단오장사씨름대회’ 금강장사(90kg이하) 결정전(5판3선승제)에서 정종진(울주군청)을 3-0으로 제압해 강릉단오장사씨름대회 3연패에 성공했다. 최정만은 이로써 금강급 장사 타이틀 20번째 획득 위업도 쌓았다. 

16강전에서 신현준(문경시청)을 2-0으로 제압한 최정만은 8강에서 문윤식(광주시청)을 2-0으로 물리치고 준결승전에 진출했다. 준결승에서는 이준형(MG새마을금고씨름단)을 2-1로 꺾었다.  장사결정전 상대는 직전 대회인 유성장사씨름대회에서 금강장사를 차지한 정종진이었다.

최정만은 첫 번째 판과 두 번째 판에서 연이은 안다리 걸기를 성공시키며 순식간에 2판을 앞서 나갔고 이어진 세 번째 판 역시 시작과 동시에 밭다리로 상대를 쓰러뜨리며 3-0으로 완승, 금강급 최강자임을 입증했다.

영암군민속씨름단 최정만이 강릉단오장사씨름대회에서 3연패를 달성했다. / 대한씨름협회
‘위더스제약 2024 강릉단오장사씨름대회’ 금강급(90kg이하) 경기결과


금강장사 최정만(영암군민속씨름단)

2위 정종진(울주군청)

공동3위 김기수(수원시청), 이준형(MG새마을금고씨름단)

공동5위 김태하(수원시청), 문형석(수원시청), 왕덕현(창원시청), 문윤식(광주시청)

/knightjisu@osen.co.kr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유로 2024 개막전
  • 최형우 최초 1600타점
  • LG 4연패 탈출
  • 강인권 감독 퇴장
  • T1 농심 승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