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 전역에 방탄소년단 모였다…뜨거운 포옹→RM 색소폰 연주

입력
2024.06.12 09:20
 방탄소년단 진 전역 ⓒ곽혜미 기자

[스포티비뉴스=정혜원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맏형 진의 전역을 축하하기 위해 뭉쳤다.

진은 12일 오전 경기도 연천 제5사단 신병교육대에서 만기 전역했다. 특히 그는 방탄소년단 멤버들의 축하 속 전역해 시선을 모았다.

이날 진은 군복을 입고 더욱 늠름해진 모습으로 취재진 앞에 등장했다. 진이 취재진 앞에서 경례를 하며 전역을 알리자, 방탄소년단 멤버들이 등장해 그의 전역을 축하했다.

제이홉, RM, 뷔는 편한 사복 차림으로 등장했고, 지민과 정국은 군복을 입고 등장했다. 다만 슈가의 모습은 보이지 않았다. RM은 진의 전역 축하를 위해 직접 색소폰을 불어 감탄을 자아내기도 했다. 진은 멤버들과 포옹을 나눈 후 준비된 차량에 탑승했다.

2022년 12월 육군에 현역 입대해 5사단 신병교육대 조교로 복무한 진은 방탄소년단 멤버 중 가장 먼저 전역했다.

진은 13일 서울 송파구 잠실종합운동장 내 잠실체육관에서 열리는 '2024 페스타'에 참석한다. 그는 1부에서 팬 1000명을 대상으로 허그회를 진행하며, 2부에서는 '2024년 6월 13일의 석진, 날씨 맑음'을 통해 팬들과 만난다. 방탄소년단 진 RM 뷔 ⓒ곽혜미 기자

<저작권자 Copyright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삼성 3연승
  • 손호영 무안타
  • 우크라이나 역전승
  • KT 밀어내기 승리
  • 벤탄쿠르 징계 가능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