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수향, 기억 되찾나? 대본 읽고 북받친 감정에 서러움 폭발 (미녀와 순정남)

입력
2024.05.17 08:39
240517 - KBS 2TV 주말드라마 [미녀와 순정남] 임수향, 기억 되찾았나 대본 읽고 북받친 감정에 서러움 폭발!.jpg

제2의 인생을 살게 된 임수향이 기억을 되찾은 것일까.

18일 KBS2 주말드라마 ‘미녀와 순정남’(극본 김사경/ 연출 홍석구, 홍은미) 17회에서는 드라마 대본을 읽고 눈물을 흘리는 김지영(임수향 분)의 모습에 고필승(지현우 분)이 혼란에 빠진다.

앞서 극단적인 선택을 했지만, 기적적으로 목숨을 건진 박도라(임수향 분)는 전신 재건 수술 후 이순정(이주실 분)의 손녀 ‘김지영’으로 새 삶을 살아갔다. 그로부터 2년 후 지영은 동네에서 드라마 촬영 중인 필승을 우연히 만나며 드라마 팀의 막내 스태프로 일을 시작하게 됐다. 지영과 필승은 스태프와 감독의 관계로 또다시 얽히며 이번 주 방송에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오늘(17일) 공개된 사진에는 방송국에서 마주한 도라와 필승의 모습이 담겨 있어 시청자들의 심박수를 높인다. 특히 대본을 보며 슬픔에 잠긴 도라와 그런 그녀를 심각한 표정으로 바라보고 있는 필승의 모습이 대비돼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필승의 드라마 팀 막내 스태프로 합류하게 된 지영은 본능적으로 ‘직진멜로’ 대본을 펼쳐 읽기 시작, 이내 서러운 눈물을 터트리고 만다. 하지만 그녀의 모습을 필승이 보게 되면서 상황은 일파만파 커진다. 급기야 필승은 어떤 생각이 떠올랐는지 그 자리에서 굳어버린다.

뿐만 아니라 도라가 주연배우로 출연했던 ‘직진멜로’ 대본을 다시 보게 되면서 과거 기억을 조금이라도 되찾을 수 있을지 궁금해진다.

‘미녀와 순정남’ 17회는 18일(토) 저녁 7시 55분 방송된다.

전효진 동아닷컴 기자 jhj@donga.com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축구대표팀 김도훈 임시감독 선임
  • 다르빗슈 200승
  • 김하성 6호 홈런
  • 여자대표팀 미국 원정 명단
  • 손흥민 10골 10도움 달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