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2억원·블랙핑크 제니 1억원 기부 [연예뉴스 HOT]

입력
2024.05.17 00:30
page.jpg

가수 아이유와 걸그룹 블랙핑크 멤버 제니가 팬들의 이름으로 각각 2억 원과 1억 원을 기부했다. 16일 아이유는 SNS를 통해 생일을 맞아 자신의 활동명과 팬덤명 ‘유애나’를 합친 ‘아이유애나’라는 이름으로 아동·청소년 공동생활가정(그룹홈), 대한사회복지회, 사랑의달팽이, 한국미혼모가족협회에 각각 5000만 원씩, 총 2억 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또한 제니는 이날 국제 주거복지 비영리단체 한국해비타트에 팬클럽명인 ‘블링크’라는 이름으로 1억 원을 기탁했다. 제니의 기부금은 한국에 정착한 고려인 청소년의 생활과 학업의 터전이 될 경기도 안성의 ‘로뎀나무 국제대안학교’ 건축 사업에 쓰일 예정이다.

유지혜 기자 yjh0304@donga.com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물병 투척 관중 출입 금지 징계
  • 아탈란타 유로파리그 우승
  • 콤파니 뮌헨 감독 구두 합의
  • 댈러스 1차전 승리
  • 페이커 초대 전설의 전당 헌액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