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SI] 바텀 우위 이용한 G2, TES에 패자전 첫 세트 승리

입력
2024.05.14 18:40


카밀 탑과 아이번 정글을 기용한 G2가 바텀 우위를 바탕으로 일방적 경기 끝에 패자전 첫 세트를 가져갔다.

14일 중국 청두에서 열린 2024 리그 오브 레전드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 패자조 2라운드 1경기 1세트 초반 바텀에서 G2가 선취점을 얻었고, 상대가 방심한 틈을 타 추가 킬까지 올렸다. 이어 야이크의 갱킹으로 TES의 원딜이 또다시 잡힌 가운데 TES 역시 상대 탑을 잡고 추격 킬을 기록했지만, 바텀 주도권을 잡은 G2가 첫 드래곤에 이어 유충까지 챙겨갔다.

9분 G2가 미드에서 순간적으로 합류하며 상대 미드를 잡아냈고, 이후 두 번째 드래곤 앞 교전에서 상대 드래곤을 막으러 달려온 TES 넷을 G2가 모두 잡아낸 후 드래곤까지 챙겨가며 초반 상대를 완전 압도했다. 8대 1의 킬 스코어에서 G2은 최대한 많은 포탑 골드를 얻어내며 격차를 추가로 벌린 이후 전령까지 챙겨갔고, 16분 바텀에서도 또시 3킬을 기록한 G2는 세 번째 드래곤을 앞두고 한스 사마가 잡히긴 했지만, 결국 에이스를 기록하며 기분 좋게 바론을 맞이했다.

TES는 바론으로 이동하는 상대를 급습했지만 성과를 내지 못했고, 이틈에 일부를 바텀으로 뺀 G2는 2차 포탑을 파괴했지만, 바론 앞에서 TES에 급습을 당하며 위기를 맞았다. 하지만 브로큰블레이드가 상대의 발목을 잡는 데 성공했고, 이 틈에 G2가 미드 2차 포탑까지 파괴했다. 이어 상대 정글까지 잡은 G2는 부활자가 합류해 결국 바론 사냥에 성공했다.

위기를 기회로 바꾼 G2는 영혼이 걸린 드래곤까지 챙겨갔고, 이를 노리던 상대 정글까지 잡아내며 경기를 끝낼 채비를 마쳤다. 1만 골드 격차를 만든 G2는 상대 본진에 올라 억제기 두 개를 파괴했고, 28분 나머지 억제기까지 파괴한 후 상대의 마지막 공격을 잘 받아친 후 넥서스를 파괴하고 1세트를 승리했다.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레버쿠젠 무패 우승
  • 이재성 마인츠 잔류
  • 맥키넌 끝내기홈런
  • 김민재 결장
  • 이승엽 감독 100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