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체육진흥공단 이사장배 전국 사이클대회 개막 [경륜]

입력
2024.05.14 13:47
13일 개막, 17일까지 경북 영주 경륜훈련원 진행

대회 첫날부터 5개 종목에서 대회 신기록 쏟아져

국민체육진흥공단, 꿈나무 육성 1억5000만 원 전달
124927941.1.1.jpg

서울올림픽기념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조현재) 경륜경정총괄본부는 13일 경북 영주 경륜훈련원에서 ‘제26회 국민체육진흥공단 이사장배 전국 사이클대회’를 개막했다.

사이클 종목의 경기력 향상과 우수 신인 선발을 위해 1999년부터 시작했다. 국가대표 선발전도 겸하고 있어 많은 국가대표 선수들이 탄생했다. 17일까지 열리는 이번 대회는 전국 남녀 중등부, 고등부, 대학부, 일반부 선수 82개 팀 376명이 기록 11개 종목, 순위 8개 종목 등 총 19개 종목에 참가한다.

124927949.1.1.jpg

13일 대회 첫날부터 5개 종목에서 대회 신기록이 쏟아졌다. 조승기(송파중)가 남자 15세 이하 독주(500m), 박준선(영주 제일고)이 남자 18세 이하 독주(1km), 양양고 사이클팀(최효준, 임종원, 성정우, 최민성)이 남자 18세 이하 단체추발(4km), 연천군청 사이클팀(박상훈, 김재현, 주소망, 배형준)이 남자 일반부 단체추발(4km), 국민체육진흥공단 사이클팀(이주미, 강현경, 김옥희, 김효원)이 여자 일반부 단체추발(4km) 경기에서 대회 신기록을 세웠다.

124927963.1.1.jpg

한편 13일 개회식에서 조현재 국민체육진흥공단 이사장은 대한자전거연맹에 사이클 꿈나무 육성지원을 위한 기부금 1억000천만 원을 전달했다. 대한자전거연맹은 기부금을 사이클 꿈나무, 우수선수 훈련 장비 지원, 사이클팀 창단학교 지원 등 사이클 저변확대를 위해 사용할 예정이다.

조현재 이사장은 13일 대회 개회식에서 “그동안 본 대회를 통해 수많은 유망주를 발굴했고 대한민국 사이클의 경기력 향상과 저변확대를 이끌어왔다”며 “이번 대회가 선수들의 밝은 미래를 위한 소중한 밑거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스포츠동아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레버쿠젠 무패 우승
  • 여자배구 VNL 30연패
  • 이재성 마인츠 잔류
  • 이마나가 무실점
  • 김민재 결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