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세’ 남규리, 베트남 남심 뒤흔든 앞 뒤 옆태! “그리고 날았다.. 기네스북 도전할 듯”

입력
2024.05.13 12:13
배우 남규리가 최근 자신의 소셜 미디어 채널을 통해 베트남 나트랑에서의 휴가 중인 모습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13일 게시된 이 사진들에서는 그녀가 별다른 설명 없이 휴양지의 여유로운 순간들을 담아 팬들과 소통했다.

공개된 사진 속 남규리는 넓은 챙의 밀짚모자를 쓰고 푸른 바다를 배경으로 환한 미소를 지으며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배우 남규리가 최근 자신의 소셜 미디어 채널을 통해 베트남 나트랑에서의 휴가 중인 모습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사진=남규리 SNS

특히, 바람에 휘날리는 모자와 함께 끈 없는 블루 컬러의 튜브탑 비키니가 여름의 상큼하고 시원한 느낌을 더하며, 휴양지의 풀장에서 여유로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모습이 인상적이다.

남규리의 이번 휴가 사진은 그녀의 일상에서 벗어나 휴식을 취하는 모습을 통해, 바쁜 일상 속에서도 스스로를 돌보는 시간의 중요성을 팬들에게 전달하고 있다.

이러한 사진들은 팬들에게는 또 다른 매력적인 남규리의 모습을 보여주는 것이며, 그녀의 일상에 대한 소소한 궁금증을 해소하는 계기가 되었다.

 남규리가 휴양지의 풀장에서 여유로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사진=남규리 SNS

 남규리는 끈 없는 블루 컬러의 튜브탑 비키니를 입었다.사진=남규리 SNS

 남규리는 넓은 챙의 밀짚모자를 쓰고 푸른 바다를 배경으로 환한 미소를 지으며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사진=남규리 SNS

한편, 최근 한 인터뷰에서 남규리는 과거 가수 활동을 중단한 이유에 대해 진솔하게 털어놓으며 많은 이들을 놀라게 했다.

그녀는 “사실 노래에 대한 트라우마가 있었다. 가사를 듣지 못하는 상태에 빠졌었다”고 고백했다.

이러한 심리적 어려움을 극복한 후, 그녀는 ‘16년 차 배우’로서 연예계에서 새로운 자리매김을 하고 있다.

특히 남규리는 방송계에서 ‘김수현 작가 사단’의 일원으로 불리우며 주목 받고 있다.

이에 대해 그녀는 “최근에 김수현 작가님께서 직접 연락을 주셨다”고 언급하며, 앞으로의 활동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이 같은 소식은 남규리가 연기 활동을 지속적으로 이어가며 다시 한번 대중의 관심을 모으고 있음을 보여준다.

[진주희 MK스포츠 기자]



MK스포츠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축구대표팀 김도훈 임시감독 선임
  • 다르빗슈 200승
  • 김하성 6호 홈런
  • 여자대표팀 미국 원정 명단
  • 손흥민 10골 10도움 달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