휠라코리아 ‘2024 화이트오픈 서울’ 성료

입력
2024.05.13 11:22
휠라_2024_화이트오픈서울

휠라코리아가 11,12일 서울 올림픽공원 평화의 광장에서 ‘2024 화이트오픈 서울’을 성황리에 개최했다.

113년 브랜드 역사 속 50년이 넘는 테니스 헤리티지를 지닌 휠라가 테니스의 즐거움을 전파하며 ‘모두를 위한 축제’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기획했다. 테니스인뿐 아니라 가족, 연인, 친구 단위의 수많은 인파가 행사장을 찾아 다양한 프로그램을 즐기는 모습을 통해 ‘화이트오픈 서울‘이 봄철 대표 테니스 축제로 자리매김했음을 실감케 했다.

특히 ‘모두를 위한 축제’라는 주제 아래 휠라 그룹의 CSR 3대 테마 중 하나인 다양성(Diversity) 부문을 고려해 보다 많은 이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장으로 마련했다. 휠체어 테니스 매치에는 세계 랭킹 11위를 기록한 대구 휠체어테니스의 간판 스타 이하걸을 비롯해 안철용, 김삼주, 이성모 등 걸출한 선수들이 참가했다.

휠라_2024_화이트오픈서울2

치열한 예선을 뚫고 올라온 팀들은 본선에 이어 준결승, 결승으로 이어지는 클럽매치를 통해 최고의 기량을 뽐냈으며 우승팀에 대한 시상식도 함께 열렸다. 이밖에도 테니스화를 비롯한 테니스 아이템 커스텀, 재즈 라운지, 인기 브랜드들의 F&B 부스 등으로 완성된 봄철 테니스 피크닉이 호응을 얻었다.

회사 측은 “지난해 광화문 광장에 이어 올해 올림픽 공원에서 펼쳐진 행사 역시 뜨거운 성원을 보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휠라가 오랜시간 이어온 테니스 헤리티지를 바탕으로 테니스와 스포츠의 즐거움을 좀더 특별한 방식으로 소통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이어갈 것”이라고 했다.

정정욱 스포츠동아 기자 jjay@donga.com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김하성 4경기 연속 안타
  • 유도 허미미 세계선수권 금메달
  • 리버풀 슬롯 감독 부임
  • 페디 시즌 첫 패
  • 김민재 시즌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