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서, 6월 日 정식 데뷔…국내 새 앨범 발매까지 '상반기 열일'

입력
2024.05.13 11:20
 6월 일본 음악시장에 정식 데뷔하는 경서. 제공|꿈의엔진

[스포티비뉴스=김원겸 기자]가수 경서가 6월 일본에서 정식 데뷔한다.

13일 소속사 꿈의엔진은 "경서가 6월 중 일본에서의 성공적인 데뷔를 목표로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한국에서 꾸준한 성장세를 보여준 면모를 일본에서도 이어갈 경서에게 많은 기대를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경서는 지난 3월 일본 K-아레나 요코하마에서 열린 '아이돌 라디오 라이브 인 요코하마' 콘서트에 출연해 2만여 명의 관객 앞에서 대표곡 '밤하늘의 별을(2020)'을 한국어로 노래하며 성공적인 첫 해외 무대를 치렀다. 이어 현지 데뷔로 본격적인 글로벌 행보에 돌입한다.

특히 데뷔곡 '밤하늘의 별을(2020)'로 국내 음원 차트 1위를 기록하며 큰 인기를 끈 만큼 일본 데뷔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그간 경서는 다양한 일본어 곡을 커버한 콘텐츠로 자신만의 감미로운 가창력과 감성을 선보여왔다. 또한, 경서가 최근 발매한 리메이크곡 '칵테일 사랑' 챌린지에는 일본 싱어송라이터 토미오카 아이, 아이돌 그룹 AKB48 출신 오시마 마이, 성우 오오하시 아야카 등 다양한 일본 아티스트들이 참여해 훈훈한 케미스트리를 전했다. 이에 정식 데뷔 활동에선 경서가 어떤 음악과 매력을 보여줄지 관심이 집중된다.

일본 데뷔와 함께 경서는 현재 국내 컴백을 앞두고 새 미니앨범을 준비 중이다. 지난달에는 '2024 러브썸 페스티벌' 무대를 성공적으로 마쳤으며, 지난 11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에서도 활약했다. 6월 일본 데뷔를 앞둔 경서. 제공|꿈의엔진

<저작권자 Copyright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축구대표팀 김도훈 임시감독 선임
  • 다르빗슈 200승
  • 김하성 6호 홈런
  • 여자대표팀 미국 원정 명단
  • 손흥민 10골 10도움 달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