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신양, 배우 은퇴설 일축 "그림 더 좋지만 좋은 작품 복귀할 것"('같이 삽시다')

입력
2024.04.04 22:01
 사진 | '같이 삽시다' 방송화면

[스포티비 뉴스=배선영 기자] 박신양이 '배우 은퇴설'에 대해 언급했다.

4일 방송된 KBS2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에서 멤버들은 박신양의 전시회 '제4의 벽'을 찾았다.

이날 '그림이 좋냐 연기 활동이 좋냐'라는 질문을 받은 박신양은 "그림이 더 좋다"라고 망설임 없이 답했다. 이어 박신양은 "아무리 좋은 드라마나 영화도 누가 만든 이야기인데 이건 제 이야기니까"라고 덧붙였다.

또 이날 안소영이 "배우로 함께 작품을 하고 싶었는데 이제 뭐 배우 안하겠다고 하니까"라며 돌연 박신양을 은퇴시켜 버렸다. 이에 멤버들은 물론 박신양도 당황스러워 하며 웃었다.

박신양은 "좋은 작품 들어오면 복귀 할 것인데 그림이 좋다는 그런 뜻이었다"라며 은퇴설을 일축했다.

한편 박신양은 10년 차 화가로 첫 전시를 공개했다. 제4의 벽이란 전시회에는 총 140점의 작품이 전시되어 있으며 박신양은 전시를 함과 동시에 작업도 해당 공간에서 하고 있다.<저작권자 Copyright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KCC 1차전 승리
  • 오심 은폐 심판 직무 배제
  • 유강남 1군 엔트리 말소
  • 신진서 우승
  • 레버쿠젠 분데스리가 우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