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깝다’ 남자 탁구, 세계 최강 중국과 명승부 끝 패배…단체전 동메달 획득

입력
2024.02.24 17:35
만리장성 넘은 이상수 (부산=연합뉴스) 손형주 기자 = 24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벡스코에서 열린 BNK부산은행 2024부산세계탁구선수권대회 남자 4강전 한국과 중국의 경기. 3단식에서 이상수가 마룽을 상대로 승리한 뒤 환호하고 있다. 2024.2.24 handbrother@yna.co.kr/2024-02-24 17:08:05/ <저작권자 ⓒ 1980-2024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AI 학습 및 활용 금지>


한국 남자 탁구가 아쉽게 세계 최강 중국 앞에서 고개를 떨궜다. 

주세혁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24일 부산 벡스코 특설경기장에서 열린 BNK부산은행 2024 부산세계탁구선수권대회 남자 준결승전에서 왕하오 감독이 지휘하는 중국과 풀매치 접전 끝에 2-3으로 역전패했다. 남자 탁구는 단체전 동메달 획득에 만족해야 했다.

한국은 2008년 광저우 대회 이후 16년 만의 세계선수권대회 단체전 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다만 8강 진출 팀에 주는 2024 파리 올림픽 단체전 본선 진출 티켓을 따낸 게 수확이다. 

이날 한국은 중국을 상대로 손에 땀을 쥐게 하는 명승부를 연출했다. 세계 랭킹 1~3위로 라인업을 꾸린 중국을 상대로 한 치의 물러섬 없는 승부를 펼쳤다. 

막내 임종훈 안아주는 형들 (부산=연합뉴스) 손형주 기자 = 24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벡스코에서 열린 BNK부산은행 2024부산세계탁구선수권대회 남자 4강전 한국과 중국의 경기. 5단식에서 임종훈이 왕추친에게 패배한 뒤 동료들에게 미안해하고 있다. 경기는 중국이 3대2로 승리했다. 한국은 이번대회 동메달을 획득했다.2024.2.24 handbrother@yna.co.kr/2024-02-24 17:11:14/ <저작권자 ⓒ 1980-2024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AI 학습 및 활용 금지>


1단식에 나선 장우진이 세계 랭킹 2위인 왕추친을 상대로 3-1 승리를 따냈다. 임종훈은 랭킹 1위 판전둥에게 0-3으로 졌지만, 3단식에서 이상수가 마룽과 접전 끝에 3-2로 이기며 승리에 한발 다가섰다. 

하지만 중국은 강했다. 장우진이 4단식에서 판정둥에게 0-3으로 졌고, 마지막 주자로 나선 임종훈도 왕추친에게 0-3으로 패했다. 

중국은 25일 오후 8시 프랑스와 대만 경기의 승자와 우승을 두고 격돌한다. 2001년 오사카 대회부터 세계선수권 단체전 금메달을 싹쓸이한 중국은 이번 대회에서 11연패를 정조준하고 있다.

김희웅 기자
스포키톡 70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 폭시
    결과는 아쉽지만 너무 고생하셨습니다 중국이 너무 강하긴 하네요
    1달 전
  • 모두파이팅
    역시 중국 탁구가 잘하긴 잘하나보네요 그래도 동메달 땄으니 다음에는 금메달 가보죠
    1달 전
  • 꼬깔콘군옥수수맛
    아쉽습니다 ㅜㅜ 중국 벽이 높긴하네요
    1달 전
  • 맑음
    남자탁구 너무 잘싸워줬습니다 올림픽에서는 더 좋은 경기 있길 기도해봅니다

    1달 전 수정됨

    1달 전
  • go4it
    2001년부터 세계선수권 단체전 금메달 싹쓸이 해 온 중국 좀 얄밉다
    1달 전
실시간 인기 키워드
  • 김하성 홈런
  • PSG UCL 4강 진출
  • 이정후 8경기 연속 안타
  • 여자농구 아시아쿼터
  • 황선홍호 UAE전 승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