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세계탁구선수권, 남자는 4강·여자는 8강서 '만리장성' 만난다(종합)

입력
2024.02.21 14:27


(서울=뉴스1) 김도용 안영준 기자 = 한국 남녀탁구대표팀이 BNK부산은행 2024 부산세계탁구선수권대회 4강·8강에서 각각 '세계 최강' 중국과 만나게 됐다.

20과 21일 부산 벡스코에서 대회 남녀 토너먼트 대진 추첨이 진행됐다.

탁구에선 다른 팀들을 압도하는 최강 중국을 언제 만나느냐가 관건인데, 추첨 결과 남자는 4강, 여자는 8강에 진출할 경우 각각 마주하게 될 예정이다.

남녀 모두 조별리그를 4전 전승 1위로 가볍게 통과하는 좋은 흐름을 타고 있기에, 내심 내심 높은 단계에서 중국을 만나길 원했으나 아쉬운 편성이 됐다.



남자 대표팀은 카자흐스탄-인도의 승자와 21일 오후 8시 16강전을 치르고, 여기서 이기면 22일 헝가리-덴마크와 슬로베니아의 승자와 8강전을 치른다. 이를 통과하면 반대편 대진에서 4강 진출이 유력한 중국과 결승행 티켓을 놓고 만난다.

주세혁 남자대표팀 감독은 "바랐던 것보다 일찍 중국을 만나는 건 아쉽지만, 어차피 한 번은 싸워야 한다. 홈에서 열리는 만큼 일을 내 보겠다"고 말했다.

여자 대표팀은 중국과의 만남이 더 이르다. 21일 오후 5시 브라질과의 16강전을 이기면 22일 8강에서 곧바로 중국이 기다린다. 중국은 16강서 태국을 만나는데 무난한 승리가 예상된다.

오광헌 여자대표팀 감독은 "8강을 생각하기 보단 16강전을 우선 신경 써야 할 것 같다. 쉽게 승리를 장담할 수 없는 상대들인 만큼 철저하게 분석하고 대비해야 한다"면서 16강전을 먼저 생각했다.

한편 이번 대회는 상위 8개 팀에게 올림픽 본선 진출 기회가 주어진다. 다행히 8강에 오르기 전에는 중국과 만나지 않는다.

오 감독은 "우선은 (16강전 승리로) 올림픽 티켓을 따놓고 홈팬들 앞에서 당당하게 도전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스포키톡 8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 시유
    중국 8강에서 이겨 버립시다 화이팅입니다!!
    1달 전
  • 러브레터
    최고가 아니라도 최선을 다하기를 탁구팬들은 바라고 있을 겁니다 팬들이 즐거울 수 있는 멋진 경기 부탁드려요
    1달 전
  • 모두파이팅
    중국이 탁구를 아무리 잘해도 우리 선수들이 이길수 있습니다 공은 둥글기 때문이죠
    1달 전
  • mimi0001
    중국을 안 만날수는 없지요 그렇지만 이길수 있다는 마음으로 열심히 해주세요 탁구팀 화이팅!~~
    1달 전
  • 워니베리
    불운이라 생각안하고 꼭 이겨주세요~!!
    1달 전
실시간 인기 키워드
  • 김민재 선발 복귀
  • 원태인 무실점
  • 윤원상 버저비터
  • 전북 역전승
  • 네일 26이닝 무볼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