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창군, 300만 관광객 유치 목표 마케팅 ‘박차’

입력
2024.02.13 17:09
방송 프로그램 유치·팸투어 등순창군, 300만 관광객 유치 목표 마케팅 ‘박차’

전북 순창군은 ‘가고 싶은 순창, 머물고 싶은 순창’을 비전으로 삼아 국내 관광객을 유치하기 위한 마케팅 추진계획을 수립하고,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13일 밝혔다.

순창군은 올해 순창만이 가진 천혜의 자연환경과 문화적인 매력을 최대한 살려 다양한 관광 프로그램과 홍보활동을 통해 관광객 300만명 유치를 목표로 세웠다.

이에 군은 침체돼 있는 관광산업에 활기를 불어넣기 위해 방송매체 홍보, 온라인·오프라인 홍보, 관광체험 상품을 개발해 관광객 유치에 총력을 다할 계획이다.

먼저 군은 대표 관광지 육성사업의 일환으로 방송 프로그램을 유치해 청정 이미지를 부각시키고 전국에 순창의 맛과 멋을 널리 알릴 예정이다. 또한 파워블로거 취재단 운영과 인스타 인플루언서 카드뉴스 제작 등 SNS 홍보를 대폭 강화할 방침이다.

아울러 파워블로거, 관광전문가, 여행사 대표를 대상으로 팸투어를 진행하고 각종 축제장, 관광협회, 고속도로 휴게소 등 외부에 직접 찾아가는 관광마케팅도 선보일 예정이며, 성수기철에는 강천산, 발효테마파크 등 순창 주요 관광지 현장을 찾아가서 관광객을 맞이하는 관광 홍보 마케팅도 계획하고 있다.

군은 올해 다채로운 콘텐츠와 강력한 홍보 전략, 체계적인 관광 체험 프로그램 등 다양한 관광마케팅을 추진해 관광객 유치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어 ‘가고 싶고 머물고 싶은 순창’으로 거듭나도록 할 계획이다.

최영일 순창군수는 “국내 관광객 유치 마케팅을 통해 순창의 주요 관광지를 홍보하고 많은 관광객을 유치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새로운 관광시책 개발과 인프라 구축에도 힘써 지속적으로 순창을 찾는 관광객이 증가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스포츠동아(순창)|양은주 기자 localhn@donga.com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K리그 개막전
  • 대한항공 8연승
  • 흥국생명 선두 추격
  • 이정후 시범경기 홈런
  • 고우석 데뷔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