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58회 슈퍼볼’ 우승 트로피 들어올리는 마홈스 [포토]

입력
2024.02.13 13:45
GettyImages-2004229587.jpg

12일(한국시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 얼리전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제58회 슈퍼볼 캔자스시티 치프스와 샌프란시스코 포티나이너스의 경기에서 캔자스시티의 패트릭 마홈스가 빈스 롬바르디 트로피(슈퍼볼 우승 트로피)를 들어보이고 있다.

캔자스시티는 이날 연장 접전 끝에 샌프란시스코를 25-22로 물리치고 우승을 차지했다.

캔자스시티는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이자 통산 4번째로 빈스 롬바르디 트로피(슈퍼볼 우승 트로피)를 품었다.

캔자스시티 쿼터백 패트릭 마홈스는 슈퍼볼 MVP의 영예를 안았다. 마홈스는 지난 2020년과 2023년에 이어 세 번째로 슈퍼볼 MVP를 차지했다.

고영준 동아닷컴 기자 hotbase@donga.com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광주 서울
  • 이정후 연속 안타
  • 김민재 어시스트
  • 신지아 피겨 은메달
  • 김하성 5경기 연속 출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