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도 조현우도.. 스포츠 스타들, 압박감 관리 능력 일반인보다 40% 이상 뛰어나

입력
2024.02.13 11:30
[사진]아디다스 제공

[사진]아디다스 제공

[OSEN=강필주 기자]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카타르 아시안컵 우승을 향한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의 여정이 마무리됐다. 비록 우승은 이루지 못했지만 대표팀 선수들의 포기하지 않는 정신력만큼은 빛났던 도전이었다.

주장으로서 손흥민(토트넘)이 보여준 활약은 더욱 눈부셨다. 카타르 도하의 알투마마 스타디움에서 킥오프한 첫 경기에서는 본인이 얻은 패널티킥으로 첫 골을 성공시켰다. 16강 사우디전에서 부담감을 기꺼이 짊어지고 승부차기 1번 키커로 나서 8강 진출의 발판을 마련했으며, 4강 연장전에서는 환상적인 프리킥을 선보이며 팀을 4강으로 이끌어내는 담대한 면모를 선보였다. 압박감과 부담감이 클 수 있는 상황에서 그 만이 보일 수 있는 강인함이었다.

‘빛현우’로 현재 화제가 되고 있는 골키퍼 조현우(울산 현대)의 활약 또한 주목할 만 했다. 사우디아라비아와의 16강전 때 승부차기에서 2연속 선방을 펼쳐 한국을 8강으로 이끌기도 하였고, 4강 전 요르단과의 마지막 경기에서 특유의 침착함으로 선방을 이어 나가며 골문을 굳건히 지켰다.

[사진]아디다스 제공

아디다스가 독일 소재의 스포츠 신경과학 연구기업 '뉴로11(Neuro11)'과 진행한 공동 연구 내용에 따르면 패널티킥 키커가 국가대항전에서 느끼는 압박감 수치는 클럽팀에서 받는 압박감인 3배나 더 심한 것으로 집계됐다. 

뉴로11은 독일 포츠담 소재 스포츠 신경과학 연구 기업이다. 리버풀과 파트너십을 통해 선수들의 뇌 신경 변화를 관찰하고 실제 경기 상황에서 선수들이 과학적인 방법으로 멘탈을 통제하고 제어할 수 있도록 하는 시스템을 제공하는 등 엘리트 선수를 위한 신경과학 데이터 기반의 기술을 프로 스포츠와 결합한 멘탈 트레이닝 프로그램을 개발 및 진행하고 있다.

선수들은 과연 이런 중압감이 큰 순간들을 어떻게 이겨냈을까?

실제 아디다스는 손흥민, 조현우을 비롯한 리오넬 메시(인터마이애미), 주드 벨링엄(레알 마드리드)같은 세계적인 수준의 스포츠 선수들은 일반인과 동일한 수준의 심리적 압박감을 받더라도 이를 관리하는 능력은 일반인 대비 약 40% 이상 뛰어나다는 연구 내용을 공개했다. 

이번 연구는 뉴로11과 프로 선수와 일반인 대상으로 진행되었으며, 축구의 페널티킥, 농구의 자유투 등 극한의 압박감을 느끼는 특정 상황 속 측정한 뇌신경 데이터를 비교 분석하여 압박감을 느끼는 상황 속 스포츠를 즐길 수 있는 실용적인 지침을 마련하기 위해 기획됐다.

[사진]아디다스 제공

축구 페널티킥 연구에 참여한 2022년 FIFA 월드컵의 골든글러브 수상자 에밀리아노 마르티네스(아스톤 빌라)는 뛰어난 압박감 해결 능력을 보였다. 그는 "페널티킥을 마주한 순간 최대한 몸을 움직이며 스트레스로부터 벗어날 수 있는 마인드셋을 장착한다"고 말하며 "내가 생각한대로 믿고 움직이면 대부분 골을 막아내는 좋은 결과를 이끌어낼 수 있었다"라고 답했다. 

[사진]아디다스 제공

그는 연구 내내 압박감 속에서도 뇌의 최적의 영역(Optimal Zone)에 빠르게 도달하여 일반인 대비 압박감을 약 3배 가량 효과적으로 해결하는 모습을 보였다.

농구 자유투 연구에는 미국여자프로농구(WNBA) 8년 연속 올스타로 선정된 은카니 오그미케(로스엔젤레스 스파크스)가 참여해 "코트 위 자유투를 던져야 하는 순간 압박감을 가장 크게 느끼는데, 1초라도 내 자신에 집중하고 중심을 잡는 나만의 루틴을 가지니 자유투의 퍼포먼스가 좋아지며 마인드가 달라졌다"고 답했다.

[사진]아디다스 제공

연구에 참여한 '뉴로11'의 니클라스 하우슬러 박사는 "압박감을 느끼는 정도는 각자 다르겠지만 최상의 퍼포먼스를 이끌어낼 수 있는 최적의 영역(Optimal Zone)은 누구에게나 존재한다"고 설명하며, "아디다스와 함께 이번 연구를 바탕으로 프로선수 뿐만 아니라 일반인도 압박감으로부터 벗어나 자신을 믿고 더욱 향상된 퍼포먼스로 스포츠를 즐길 수 있게끔 도움이 되는 실용적인 지침을 만들어 나갈 예정이다"라고 덧붙였다. 그리고 "스포츠 경기에서는 항상 압박과 중압감으로부터 자유롭기 힘들다, 그렇기 때문에 그 상황을 빠르게 받아들이고, 내적인 편안함을 주는 마인드 컨트롤과 함께 자신을 믿는 것이 도움이 된다"라고 조언했다.

[사진]아디다스 제공

이에 아디다스는 이번 뉴로11과의 연구 결과를 기반으로, 아디다스는 축구, 농구뿐만 아니라 다양한 스포츠를 즐기는 팬들이 압박감으로부터 벗어나 즐겁게 스포츠에서 가능성을 찾을 수 있도록 2024년부 2월부터 새로운 브랜드 메시지 '널 믿어 (YOU GOT THIS)'와 함께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쳐 나갈 예정이다. /letmeout@osen.co.kr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울산 ACL 8강 진출
  • 축구대표팀 전력강화회의
  • 정관장 3연승
  • 신한은행 5연패
  • 여자탁구 8강 진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