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크래비티, 남성美 장착 콘셉트 사진 공개

입력
2024.02.13 11:20
01_크래비티_미니 7집_EVERSHINE_개인 콘셉트 포토_AFTERGLOW ver_합본1.jpg

02_크래비티_미니 7집_EVERSHINE_개인 콘셉트 포토_AFTERGLOW ver_합본2.jpg

03_크래비티_미니 7집_EVERSHINE_단체 콘셉트 포토_AFTERGLOW ver.jpg

04_크래비티_미니 7집_EVERSHINE_단체 콘셉트 포토_AFTERGLOW ver.jpg

그룹 크래비티(CRAVITY/세림.앨런.정모.우빈.원진.민희.형준.태영.성민)가 일곱 번째 미니 앨범 '에버샤인(EVERSHINE)' 두 번째 콘셉트 사진을 공개했다.

앞서 몽환적이고 신비로운 이미지를 선보인 크래비티는 이번에는 세련되면서도 남성미 넘치는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블랙 계열로 통일한 의상에 세림, 정모, 형준은 붉은 재킷을 매치했고, 원진, 성민은 흰색으로 포인트로 줘 조화를 이뤘다. 또 전체적으로 이마를 드러낸 헤어스타일로 깔끔하고 쿨한 비주얼을 완성했고, 눈매를 강조한 메이크업으로 강렬함을 더했다.

'에버샤인'은 크래비티 특유의 폭발하는 에너지가 담긴 앨범으로 첫 번째 트랙 '세라비(C’est La Vie)'부터 타이틀곡 '러브 오어 다이(Love or Die)', '체리 블로썸(Cherry Blossom)', '미스터(Mr.)', '워스트 스릴러(Worst Thriller)', '오버 앤 오버(Over & Over)'까지 총 여섯 곡이 수록됐다.

매 앨범 멤버들의 프로듀싱 참여로 성장을 거듭해 온 크래비티는 이번 신보를 통해서도 진일보한 음악성을 선보인다. 세림, 앨런은 '러브 오어 다이'와 수록곡 '미스터' 작사에 참여했고, 앨런은 '오버 앤 오버'의 작사, 작곡에 이름을 올려 음악적 역량을 증명했다.

이번 앨범을 통해 과거와 현재를 지나 앞으로 펼쳐질 모든 날들의 빛나는 순간을 노래할 크래비티는 특유의 청춘 에너지로 국내외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크래비티의 일곱 번째 미니 앨범 '에버샤인'은 오는 26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전효진 동아닷컴 기자 jhj@donga.com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K리그 개막전
  • 이정후 시범경기 홈런
  • 고우석 데뷔전
  • 김성현 PGA투어 공동 선두
  • 포그바 출전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