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전 순결 잘 지켜”…‘나는 SOLO’ 19기 모솔남들, 천연기념물급이다 [MK★TV컷]

입력
2024.02.13 09:44
“썸 냄새도 맡아본 적 없다”→“이성과의 스킨십 경험 없어”

19기 모태솔로남들, 대체 정체가 뭐길래?


모태솔로남부터 혼전순결주의자까지, ‘나는 SOLO(나는 솔로)’ 19기 솔로남들이 베일을 벗는다.

오는 14일 방송하는 SBS Plus와 ENA의 리얼 데이팅 프로그램 ‘나는 SOLO’에서는 모태솔로남들의 놀라운 반전 정체가 밝혀진다.

 ‘나는 SOLO(나는 솔로)’ 19기 솔로남들이 베일을 벗는다. 사진=‘나는 솔로’ 캡쳐

이날 3MC 데프콘-이이경-송해나는 ‘솔로나라’에 재림한 모태솔로 특집을 두 팔 벌려 반긴다. 데프콘은 19기 솔로남들이 속속 등장하자, “요즘 저런 청년이 어딨니? 잘 왔어!”라고 ‘대환영’하고, 송해나 역시 “인상이 다들 좋으시다!”라고 흐뭇하게 ‘과몰입’한다.

또한 데프콘은 “내가 봤을 땐 겉으로는 전혀 모태솔로 같지 않거든? 왜 ‘모솔’일까?”라고 진지하게 궁금증을 드러낸다.

그러나 이것도 잠시, 모태솔로남들은 저마다의 연애사를 솔직하게 밝혀 신선한 충격을 자아낸다. 한 솔로남은 “(여자와) 손을 잡아본 경험도 없다. 이성적으로 스킨십이 있었던 적이 없다”고 진지하게 털어놓고, 또 다른 솔로남은 “썸 냄새도 맡아 본 적이 없다. 여자랑 좋은 시간 보내고 싶다는 생각도 서른 중반에 처음 해봤다”고 진정한 모태솔로의 자세를 드러낸다.

그런가 하면 한 솔로남은 “(출연 연락을 받고) 당황했다. 많이 놀랐다. 인터뷰 찍고 2년 넘었으니까...포기하고 있었다”라고, ‘나는 SOLO’ 신청 후에도 무려 2년 넘게 솔로였음을 귀띔한다.

나아가 한 솔로남은 “사실 혼전순결주의자다. 본의 아니게 잘 지키고 있다”는 인생 소신을 깜짝 공개해 3MC를 ‘깜놀’하게 만든다. ‘솔로나라’를 뜨겁게 달굴 19기 모태솔로남들의 정체에 초미의 관심이 쏠린다.

한편 지난 7일 방송된 ‘나는 SOLO’는 닐슨코리아 집계 결과, 평균 5.4%(수도권 유료방송가구 기준 SBS Plus·ENA 합산 수치)의 시청률을 기록했으며 분당 최고 시청률은 5.9%까지 치솟았다. 또한 굿데이터 코퍼레이션이 집계하는 2월 1주차 ‘비드라마 TV 화제성’에서도 4위, ‘비드라마 TV-OTT 검색반응 TOP10’에서는 2위를 차지해 매주 압도적인 화제성을 이어가고 있다.

[김나영 MK스포츠 기자]



MK스포츠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울산 ACL 8강 진출
  • 축구대표팀 전력강화회의
  • 정관장 3연승
  • 신한은행 5연패
  • 여자탁구 8강 진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