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연승 질주 LG, 접전 끝 KCC 꺾고 단독 2위 수성

입력
2023.12.07 21:05
LG가 4연승을 질주하며 단독 2위에 올랐다.

창원 LG 세이커스는 7일 창원체육관에서 열린 2023-2024 정관장 프로농구 정규리그 부산 KCC 이지스와의 경기에서 85-81로 승리했다.

LG는 이날 승리로 4연승을 달리며 13승 5패로 단독 2위에 올랐다. KCC는 연승이 끊긴채 6승 9패로 8위에 머물렀다.

LG는 아셈 마레이가 22득점 19리바운드 6어시스트로 공수를 이끌었고, 양홍석 또한 22득점 7리바운드 2어시스트로 승리에 일조했다.

KCC는 알리제 드숀 존슨이 17득점 7리바운드. 최준용이 15득점 7리바운드를 기록했으나 팀을 승리로 이끌지는 못했다.

마레이의 스틸 득점으로 출발한 LG는 정인덕과 유기상의 3점으로 기세를 올렸다. 그러나 이후 다섯 차례 슛이 빗나가며 고전했고, 이를 틈 타 KCC 이근휘와 송동훈이 추격에 나섰다. LG는 유기상이 3점으로 급한 불을 껐으나, KCC 송교창과 최준용에게 3점을 허용하며 19-19, 동점으로 1쿼터를 마쳤다.

2쿼터 들어 경기는 더욱 치열해졌다. 허웅과 정희재가 차례로 3점을 주고받았고, 이재도의 스틸을 양홍석이 득점으로 마무리하며 분위기를 이어갔다. 이후에도 양 팀은 빠른 트랜지션을 통해 내외곽에서 득점을 주고받으며 시소게임을 펼쳤다. LG는 이관희와 마레이의 활약에 근소하게 우위를 점했으나, 쿼터 종료 1분여 전 KCC 허웅이 동점을 만들었고, 존슨이 파울 자유투를 모두 성공하며 44-46으로 전반을 마쳤다.

3쿼터 시작과 동시에 LG가 경기를 뒤집었다. 양홍석이 스틸을 비롯해 내외곽에서 점수를 올리며 공격을 이끌었다. 마레이 또한 적극적인 수비리바운드 가담과 100%의 자유투 성공률로 힘을 보탰다. KCC는 라건아와 송교창을 앞세워 추격의 불씨를 키웠으나, 양홍석이 3점으로 이를 잠재웠다. 3쿼터는 69-62로 끝났다.

그러나 KCC의 추격은 끝까지 이어졌다. 허웅-송교창-최준용-존슨-이승현의 빅라인업을 가동한 KCC는 최준용을 앞세워 추격했고, LG는 약 3분간 무득점에 그쳤다. 양홍석이 3점으로 격차를 조금 벌렸으나, 최준용과 이승현에게 연달아 3점을 내주며 역전 당하고 말았다.

그러나 LG는 마지막까지 집중력을 발휘했고, 이재도의 스틸을 정희재가 득점으로 마무리하며 리드를 되찾았다. KCC 허웅이 경기 종료 15초 전 3점으로 83-81을 만들었으나, LG가 자유투를 성공시키며 추격을 뿌리쳤다.
스포키톡 5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 아몬드봉봉
    창원LG팀 KCC꺾고 4연승 너무나 축하드리고 단독 2위자리 지키신것도 축하드려요
    2달 전
  • 하늘사랑
    올해 엘지 세리커스가 우승 할수 있겠네요 빨리 외국 선수 문제 결정 해야겠네요
    2달 전
  • 스벅돌체라떼
    4연승 질주 대단하네요- 앞으로 계속 연승해서 1워 탈환하시길 바래요!
    2달 전
  • 돌제
    토요일경기도 기대합니다 라엠마레이주세요
    2달 전
  • 채동맘
    LG 4연승 멋집니다. 쭉쭉 갑시다! 마레이선수 화이팅입니다.
    2달 전
실시간 인기 키워드
  • KB스타즈 홈경기 전승
  • 남자탁구 동메달
  • 3월 A매치 임시 감독 체제
  • 정관장 4연승
  • 중국축구팀 감독 이반코비치 선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