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키치 40점 대폭발' 덴버, 미네소타에 완승...컨퍼런스 파이널까지 '단 1승'

입력
2024.05.15 15:15
정규리그 MVP 트로피를 거머쥔 니콜라 요키치

(MHN스포츠 금윤호 기자) 미국 프로농구(NBA) 정규리그 최우수선수(MVP) 니콜라 요키치가 다시 한번 현역 최고의 선수임을 입증했다.

덴버 너게츠는 15일(한국시간) 미국 콜로라도주 덴버의 볼 아레나에서 열린 2023-2024 NBA 서부 콘퍼런스 2라운드(7전 4선승제) 5차전에서 미네소타 팀버울브스를 112-97로 꺾었다.

시리즈 3승째(2패)를 거둔 덴버는 2년 연속 콘퍼런스 결승 진출까지 단 1승만을 남겨뒀다. 반면 미네소타는 1, 2차전을 따내고도 덴버의 에이스 요키치를 막는데 어려움을 보이면서 내리 3연패를 당했다.

이날 경기 시작에 앞서 애덤 실버 NBA 커미셔너로부터 정규리그 MVP 트로피를 받은 요키치는 본 게임에 들어가 40득점 13어시스트 7리바운드를 기록하며 자신의 가치를 재증명했다.

덴버는 요키치 외에도 애런 고든과 자말 머레이가 각각 18득점과 16득점으로 승리에 힘을 보탰다. 반면 미네소타는 칼 앤서니 타운스가 23득점, 앤서니 에드워즈가 18득점 을 기록했지만 패배를 막지 못했다.

경기가 시작되자 덴버는 요키치를 중심으로 공격을 펼쳤다. 그러면서 요키치는 1쿼터에만 12득점을 올리며 공격을 이끌었다. 미네소타는 타운스와 에드워즈, 제이든 맥다니엘스 등이 고르게 득점을 쌓으면서 맞선 가운데 1쿼터는 덴버가 28-26으로 근소하게 치고나갔다.

2쿼터 역시 덴버는 요키치가 공격에 앞장선 반면 미네소타는 에드워즈가 침묵에 빠져 에이스 대결에서 어려움을 겪으면서 덴버가 50-44로 리드를 이어간 채 전반이 종료됐다.

후반 시작 후 잠시 미네소타가 흐름을 타는 듯 했지만 덴버는 또다시 요키치가 폭발하면서 미네소타의 추격 의지를 꺾었다. 요키치는 올해의 수비수로 선정된 루디 고베어를 상대로 압도적인 기량을 선보인 끝에 3쿼터에만 14점을 몰아넣으며 덴버에 88-74 리드를 안겼다.

승기를 잡은 덴버는 미네소타에 잠시 추격을 허용하는 듯 했지만 그럴 때마다 요키치가 나서 덩크와 3점포를 꽂아넣으면서 결국 승리는 덴버가 차지했다.

사진=AFP/연합뉴스, 덴버 너기츠 구단 공식 SNS<저작권자 Copyright ⓒ MHNsports / MHN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박병호 오재일 트레이드
  • 한화 3연승
  • SSG 7연패
  • 토트넘 베르너 임대 연장 협상
  • 포항 1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