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심판 최초' 이경환 심판, CBA 리그 결승전 심판으로 초청

입력
2024.05.14 18:33
이경환 심판 / 사진=대한민국농구협회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대한민국농구협회는 14일 "이경환 국제심판이 CBA(중국농구협회) 리그 결승 경기 심판으로 초청됐다"고 밝혔다.

CBA의 초청으로 5월 초 중국으로 건너간 이경환 심판은 리그 플레이오프(5월 1~10일)에 심판으로 배정된 바 있다.

CBA는 리그 결승 경기 배정을 위하여 이경환 심판의 파견 연장을 긴급으로 요청했고, 이경환 심판은 오는 15일부터 31일까지 열리는 결승 경기에 배정되어 활약할 예정이다.

국내심판 최초로 해외 프로리그 결승전에 나설 이경환 심판은 "해외리그에서 심판을 보는 것이 오랜 꿈 중 하나였는데 이렇게 큰 리그에 초청받아서 심판을 볼 수 있다는 게 너무 행복하다. 더욱이 기존에 세미파이널까지 초청을 받았다가 파견 연장 요청을 받은 경우라 심판으로서 인정받은 것 같아 기분이 좋다"고 소감을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sports@stoo.com]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이재성 선발
  • 맥키넌 끝내기홈런
  • 김민재 결장
  • 김범석 연타석 홈런
  • 이승엽 감독 100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