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 신한은행과 최종전서 89-83 승리...봄농구 예열 완료

입력
2024.02.29 21:16
[OSEN=이인환 기자] 청주 KB 스타즈가 시즌 마지막 경기서 완승을 거두면서 봄 농구에 출격하게 됐다.

KB는 29일 인천도원체육관에서 열린 인천 신한은행과의 우리은행원 2023-2024 여자프로농구(WKBL) 정규리그 최종전서 89-83으로 승리했다.

이미 1위를 한참전에 확정한 KB는 여유로운 경기 운영으로 봄 농구 예열에 나섰다.

1쿼터는 박지수와 허예은, 강이슬 등 주전 멤버 위주로 기용한 KB는 신한은행의 공세를 아예 봉쇄했다. 1쿼터에만 KB는 30-11로 앞선 채 마무리했다.

리드를 벌린 KB는 2쿼터에서는 다양한 전술을 실험했다. 박지수와 김소담의 더블 포스트를 비롯해서 다양한 전술을 실험하면서 전반을 55-28로 아펏ㄴ 채 마무리했다.

3쿼터 들어 KB는 박지수-강이슬을 벤치에 남겨두고 후보 선수들 위주로 라인업을 가동했다. 그러다 신한은행이 맹추격하면서 52-70까지 추격했다.

단 4쿼터에서 KB가 다시 박지수와 강이슬을 넘어 정상 라인업을 가동했다. 그래도 신한은행은 이경은-김진영을 투입하면서 몰아치면서 계속 추격했다. 

치열한 추격전에도 KB는 흔들리지 않았다. 경기는 그대로 KB의 89-83 승리로 마무리됐다.

/mcadoo@osen.co.kr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이정후 5경기 연속 안타
  • 토트넘 대패
  • 배준호 대표팀 차출 불가
  • 황희찬 복귀
  • 뮌헨 쾰른전 승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