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뿔싸! KIA 김도영, 3루타 치고 세리머니 중 발 떨어져 태그 아웃 [MD인천]

입력
2024.06.11 20:52


2024년 6월 7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2024 신한 SOL Bank KBO리그' KIA 타이거즈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가 열렸다. KIA 김도영이 3회초 2사 후 안타를 친 뒤 기뻐하고 있다./마이데일리




[마이데일리 = 인천 김건호 기자] KIA 타이거즈 김도영이 3루타를 치고 기뻐하던 중 태그 아웃당했다.

김도영은 11일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2024 신한 SOL Bank KBO리그 SSG 랜더스와의 맞대결에 2번 타자 3루수로 출전했다.

2회초 KIA가 4점을 뽑았다. 소크라테스 브리토와 김선빈의 연속 안타가 나왔다. 한준수가 인필드플라이로 물러난 뒤 타석에 들어선 최원준이 1타점 적시타를 터뜨렸다.

계속된 1, 3루 상황에서 SSG 선발 드류 앤더슨이 최원준의 도루를 막기 위해 여러 차례 견제를 시도했는데, 그러다 보크를 범했다. 3루 주자 김선빈이 득점, 최원준이 2루까지 갔다. 이후 박찬호의 머리 쪽으로 향하는 폭투가 나왔고 최원준은 3루까지 이동했다. 이어 박찬호의 1타점 적시타가 터졌다.

1사 1루 상황에서 김도영이 타석에 들어섰다. 김도영은 중견수 최지훈의 키를 넘기는 타구를 날렸다. 1루 주자 박찬호가 득점, 김도영은 2루를 돌아 3루까지 갔다. 김도영의 3루타였다.

김도영은 최정이 계속 태그를 하고 있는 상황에서 3루 더그아웃을 보고 세리머니를 했다. 베이스를 밟고 있던 오른발을 움직일 때 발이 살짝 떨어졌다. 태그한 채 계속 지켜보고 있던 최정이 그것을 발견한 뒤 곧바로 더그아웃에 비디오 판독을 요청했다.

비디오 판독 결과 태그 아웃이 선언됐다. 김도영의 3루타로 1타점 2루타로 바뀌었다.

한편, KIA의 6회초 공격이 진행되는 가운데 양 팀은 4-4로 팽팽히 맞서있다.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손아섭 통산 최다 안타 기록
  • 삼성 팀 5만 안타 달성
  • 유로 잉글랜드 덴마크
  • KIA 위닝시리즈
  • 손흥민 인종차별 입장 발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