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박성한,'알칸타라 이겨냈다'

입력
2024.04.04 19:47


[OSEN=인천, 이대선 기자] 4일 오후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2024 신한 SOL Bank KBO리그’ SSG 랜더스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가 열렸다.

SSG는 좌완 김광현, 두산은 외국인 우완 알칸타라를 각각 선발로 올린다.

2일 3일 경기 모두 SSG가 잡았다. 2일에는 SSG가 13-6 승리를 거뒀고 3일에는 5-3으로 승리했다. SSG는 5연승 중이다. 반면 두산은 3연패에 빠졌다.

4회말 무사에서 SSG 박성한이 우전 안타를 치고 환호하고 있다. 2024.04.04 /sunday@osen.co.kr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KT LG 플레이오프 3차전
  • 김하성 4경기 연속 안타
  • NBA 8번 시드
  • 한국 일본 U23 아시안컵 8강 진출
  • 김민재 이적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