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A 새 사령탑으로 이범호 타격코치 승격…2년 총액 9억원에 계약

입력
2024.02.13 10:01
수정
2024.02.13 10:38


(서울=뉴스1) 권혁준 기자 = KIA 타이거즈의 새 사령탑에 이범호 1군 타격코치(43)가 선임됐다.

KIA는 13일 "팀의 제11대 감독으로 이범호 1군 타격코치를 선임했다"고 밝혔다.

계약 기간은 2년이며 계약금 3억원, 연봉 3억원 등 총 9억원에 계약했다.

이범호 신임감독은 2000년 한화이글스에 입단한 뒤 2010년 일본 프로야구 소프트뱅크 호크스를 거쳐 2011년 KIA로 이적했다. 이후 2017년 팀의 통합 우승을 함께 했고 2019년 은퇴할 때까지 KIA에서 뛰었다.

KBO리그 통산 타율은 0.271이고 1727안타, 329홈런, 1127타점을 기록했다. 특히 역대 통산 만루홈런 1위(17개)로 찬스에 강한 모습을 보였다.

현역 생활을 마친 뒤 일본 프로야구 소프트뱅크 호크스와 메이저리그 필라델피아 필리스에서 코치 연수를 받은 이 감독은 2021년 KIA 2군 감독을 지냈다.

KIA 구단은 "팀 내 퓨처스 감독과 1군 타격코치를 경험하는 등 팀에 대한 전반적인 이해도가 높다"면서 "선수단을 아우를 수 있는 리더십과 탁월한 소통 능력으로 지금의 팀 분위기를 빠르게 추스를 수 있는 최적임자로 판단해 선임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 감독은 "팀이 어려운 상황에서 갑작스레 감독을 맡게 돼 걱정도 되지만 무거운 책임감을 가지고 차근차근 팀을 꾸려 나가도록 하겠다"며 "선수들과 격의 없이 소통하면서 그라운드에서 마음껏 자신들의 야구를 펼칠 수 있는 무대를 만들어주는 지도자가 되겠다"고 밝혔다.

이어 "구단과 팬이 나에게 기대하는 부분을 잘 알고 있다. 초보 감독이 아닌 KIA 타이거즈 감독으로서 주어진 임기 내 반드시 팀을 정상권으로 올려놓겠다"고 덧붙였다.
스포키톡 4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 데비머그
    KIA 화이팅 합니다!! 빠르게 안정 찾아 앞으로 시즌 준비 잘해봅시다
    12일 전
  • 모두파이팅
    이범호 감독님 기아를 잘 이끌어주길 바랍니다 화이팅입니다
    12일 전
  • 이학수
    팀을 잘 통솔하고,좋은성적 이룰것이라고 믿습니다.
    12일 전
  • 낭자
    기대합니다
    12일 전
실시간 인기 키워드
  • 이강인 선발
  • 울버햄튼 셰필드전 승리
  • 농구대표팀 예선 2차전 승리
  • GS칼텍스 4연패 탈출
  • 김민아 LPBA 우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