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체육회, 공정한 스포츠의 가치 전파…‘청년심판체험 한마당’ 행사 성황리 마쳐

입력
2023.11.22 05:30
대한체육회=보도(137-1)청년심판체험 한마당 사진_3x3 농구

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가 17일 태릉선수촌에서 열린 ‘청년심판체험 한마당’ 행사를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청년심판체험 한마당’ 행사는 스포츠 심판에 관심이 있는 20∼30대 100명을 대상으로 4종목(야구·농구·스노보드·줄다리기)의 심판강습 및 체험을 진행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스포츠 심판에 대한 관심을 제고하고 공정한 스포츠의 가치를 알리는 자리이다.

참가자들은 대한체육회가 선정한 스포츠리더 5명과 같은 조가 돼 4종목을 순환하며 종목별 현역 심판들이 직접 구성·운영하는 교육 프로그램을 체험했다. 이를 통해 스포츠선수와의 교류는 물론, 스포츠에 대한 이해도를 제고할 수 있는 시간을 가졌다.

각 조의 스포츠 리더로는 권성희(항저우아시안게임 브레이킹 국가대표 선수), 나아름(항저우아시안게임 사이클 여자 개인도로 은메달리스트), 유희관(전 프로야구 선수), 정의윤(전 프로야구 선수), 박정우(씨름 선수)가 참여해 참가자들과 소통하며 체험 활동을 도왔다. 행사 사진 및 참가자 의견은 청년심판 체험 한마당 가상공간에서 확인할 수 있다.

양형모 기자 hmyang0307@donga.com

스포키톡 새로고침
로그인 후 스포키톡을 남길 수 있어요!
첫 번째 스포키톡을 남겨주세요.
실시간 인기 키워드
  • 흥국생명 9연승
  • KT 6연승
  • 김민재 이탈리아 베스트11
  • 현대캐피탈 6연패
  • 이정후 고우석 포스팅